대우조선, 2주 연속 '잭팟'…LNG선 1조1225억원 규모 수주
입력 : 2021-06-21 15:13:50 수정 : 2021-06-21 15:13:50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올해 들어 다른 조선사보다 수주 실적이 부진했던 대우조선해양(042660)이 2주 연속 조 단위 계약에 성공하며 뒷심을 발휘하고 있다.
 
대우조선해양은 유럽지역 선주로부터 초대형 액화천연가스(LNG) 추진 컨테이너선 6척을 1조1225억 원에 수주했다고 21일 공시했다. 선박은 옥포조선소에서 건조해 2024년 말까지 선주사에 인도할 예정이다.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 사진/대우조선해양
 
대우조선해양은 지난주 브라질 최대 에너지 기업인 페트로브라스로부터 부유식 원유 생산·저장·하역설비(FPSO) 1기를 1조948억원 수주한 바 있다.
 
특히 대우조선해양은 고부가가치인 선박 이중연료 시장에서 선전하고 있다. 올해 수주한 선박 32척 중 27척은 이중연료 추진선으로, 전체의 85%에 달한다. 하반기에는 카타르에서도 LNG선을 발주할 것으로 예상돼 수주 랠리는 계속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지영

알고 싶은 소식을 발 빠르고 정확하게 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