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중공업, 5290억원 규모 컨테이너선 4척 수주
입력 : 2021-06-01 10:07:43 수정 : 2021-06-01 10:07:43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삼성중공업(010140)은 아시아 지역 선주로부터 총 5290억원 규모의 대형 컨테이너선 4척을 수주했다고 1일 공시했다.
 
이번에 수주한 컨테이너선은 6m 컨테이너 1만3000개를 실을 수 있으며 거제도 조선소에서 건조해 2024년 2월까지 순차적으로 인도한다.
 
아울러 질소산화물 저감장치(SCR)와 선박평형수 처리장치(BWTS), 각종 연료 절감장치(Energy Saving Device), 스마트십 솔루션 에스베슬(SVESSEL)을 탑재해 경제적이고 안전한 운항이 가능한 친환경 스마트 선박이다.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1만3000TEU급 컨테이너선. 사진/삼성중공업
 
삼성중공업은 이번 계약을 포함해 올해 컨테이너선 38척, 원유운반선 7척, LNG운반선 3척 등 총 48척, 59억달러를 수주하며 올해 목표 91억달러의 65%를 달성했다.
 
이는 5개월 만에 지난해 전체 수주 실적 55억 달러를 넘어선 실적이며, 1~5월 누계 기준으로는 2012년 60억 달러 수주 이후 최대 규모라는 설명이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조선사들이 빠르게 일감을 확보하면서 현재 남아 있는 도크 슬롯 밸류(Dock slot value)가 점차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라며 "수익성 위주의 선별 수주로, 양과 질 모든 측면에서 만족할 수 있는 성과를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지영

알고 싶은 소식을 발 빠르고 정확하게 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