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중기·소상공인 자녀에게 장학금 8.3억 전달
396명 수혜…"장학생, IBK멘토링 참여해 봉사활동 이어가"
입력 : 2021-05-17 13:43:31 수정 : 2021-05-17 13:43:31
[뉴스토마토 신병남 기자] 기업은행이 17일 코로나19 장기화로 열악한 상황에서도 학업에 매진하고 있는 중소기업 근로자 및 소상공인 자녀에게 장학금 8억33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장학금 대상은 총 396명의 학생이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중소기업들이 후원에 동참해 그 의미를 더했다고 은행 측은 전했다. 장학생으로 선발된 대학생들은 소외계층 아동들에게 학습지도 봉사활동을 하는 'IBK멘토링'에 참여해 나눔을 이어갈 예정이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뉴스토마토>와 통화에서 "이번 장학금이 코로나 장기화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꿈을 향해 나아가는 학생들에게 작은 보탬이 되길 기대한다"고 했다.
 
한편 기업은행은 지난 2006년 IBK행복나눔재단을 설립하고 총 535억원을 출연했다. 이를 통해 중소기업 근로자 가족의 복지향상을 위한 장학금 160억원, 치료비 120억원을 후원했다. 또 금융권 최초로 중소기업 공동 직장 어린이집 설립, 멘토링, 금융경제교육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 통해 중소기업 근로자를 지원하고 있다.
 
서울 을지로에 위치한 기업은행 본점. 사진/기업은행
 
신병남 기자 fellsic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병남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