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EV6' 국내 사전예약 조기 종료…3만대 완판
입력 : 2021-05-11 08:49:00 수정 : 2021-05-11 08:49:00
[뉴스토마토 조재훈 기자] 기아(000270) 최초의 전용전기차 'EV6'의 사전예약이 당초 계획했던 일정보다 약 2주 이상 앞당겨 종료된다.
 
기아는 EV6 사전예약에 대한 고객의 높은 관심에 힘입어 기존에 계획했던 사전예약 물량 3만대가 이미 초과됨에 따라 기존 31일까지의 일정을 14일로 조기 마감한다고 11일 밝혔다.
 
기아 최초의 전용 전기차 모델 'EV6' 사진/기아
 
이는 올해 생산목표인 1만3000대를 크게 웃도는 수치다. 기아는 차질 없는 EV6 인도를 위해 사전예약 접수 일정을 단축하기로 결정했다.
 
EV6 모델 별 사전예약 비율은 스탠다드 9%, 롱 레인지 66%, GT-라인 20% GT 5%로 절반이 넘는 고객이 롱레인지 모델을 선택했다. 이는 전기차의 1회 충전 주행가능거리를 중시하는 고객의 관심이 반영된 결과로 보인다.
 
특히 기아는 이번 EV6 사전예약을 통해 국내 자동차제조사 최초로 온라인 예약접수 방식을 도입했으며 그 결과 개인고객의 절반 이상인 54%가 온라인으로 참여할 만큼 높은 반응을 이끌어냈다.
 
또한 세계 최대 전기차 시장으로 알려져 있는 유럽에서도 최근 EV6 사전예약 대수가 7300대를 돌파했다. 기아에 EV6 차량 정보 등을 요청한 잠재고객도 2만6000명 이상으로 집계됐다.
 
기아는 EV6 국내 사전예약 고객을 대상으로 차량의 트림, 옵션, 색상 등을 선택하는 계약전환(Pre-Order) 기간을 통해 우선적으로 EV6 계약을 진행할 계획이다. 출시 일정 등은 고객에게 별도 안내할 예정이다.
 
오는 14일까지 진행되는 EV6 사전예약에 참여하지 못한 고객들은 사전예약 고객의 계약전환 기간이 종료된 이후 기아 판매거점에서 추가 계약접수가 가능하다.
 
기아 관계자는 "EV6 사전예약 기간동안 보내주신 고객들의 관심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EV6를 선택해준 고객들이 하루라도 빨리 새로운 모빌리티 경험을 누릴 수 있도록 고객 인도시점까지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조재훈 기자 cjh125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재훈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