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법정에서 바라본 '구미 3세 여아' 친모
(법썰외전)첫 공판 직접 출석한 석모씨
입력 : 2021-04-23 18:39:03 수정 : 2021-04-23 18:39:03
 
[뉴스토마토 최기철 기자] 구미 세살 여자 아이 사망 사건 핵심 피의자인 친모 석모씨에 대한 첫 공판이 어제(22일) 대구지법 김천지원에서 열렸습니다.
 
오늘 법썰외전에서는 법정에서 직접 방청하고 돌아온 뉴스토마토 법조팀 이범종 기자와 함께 공판이 어떻게 진행됐는지, 분위기가 어땠는지 살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 어서오세요.
 
-친모 석씨를 본건 어제가 처음일텐데 어떤 모습이었습니까.
 
-어제는 공판준기 기일 아니었나요? 그렇다면 석씨가 꼭 나올 필요는 없었을텐데 직접 출석한 이유가 뭐였을까요?
 
-공판은 어떤 순서로 진행됐습니까?
 
-심문도 있었습니까? 검찰은 공소사실을 어떻게 설명했나요?
 
-석씨도 진술했나요? 뭐라고 하던가요?
 
-법정 안에서 석씨는 어떤 표정이었습니까?
 
-변호인이 사선에서 국선으로 바뀌면서 변호인 접견도 단 한번 밖에 없었다지요?
 
-법정 밖 분위기도 살펴보지요. 엄벌을 요구하는 탄원서가 줄을 잇고 있는데. 시위하는 시민들도 있었지요?
 
-다음 공판은 언제입니까?
 
최기철 기자 lawch@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기철

오직 진실이 이끄는대로…"반갑습니다. 최기철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