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카드, 우리은행과 맞손…연 7% 적금 출시
공동 금융상품 개발, 마케팅 협력 위한 업무협약 체결
입력 : 2021-04-21 15:36:38 수정 : 2021-04-21 15:36:38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롯데카드는 우리은행과 공동 금융상품 개발 및 마케팅 협력을 위한 '전략적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양사는 상품과 서비스 관련 업무 위수탁 계약을 체결했다. 제휴상품 출시와 공동 마케팅 전개는 물론 영업망을 공유하는 등 폭넓은 협력도 유지한다.
 
우선 이달 중 우리은행 입출금 기능이 탑재된 제휴 신용카드와 최고 연 7% 금리를 제공하는 ‘우리 Magic 적금 by 롯데카드’ 적금상품을 선보인다. 
 
롯데카드는 이번 협약으로 단숨에 전국 819개 우리은행 점포라는 광범위한 영업 채널을 확보했다는 설명이다. 앞으로 롯데카드 고객들은 전국 우리은행 영업점에서도 상품을 가입하거나 문의 접수가 가능하다. 롯데카드 관계자는 <뉴스토마토>와 통화에서 "외연 확대와 함께 금융 이용 고객층과의 거리를 좁혀 회원 다양성 확보, 시장경쟁력 강화도 기대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롯데카드 조좌진 대표이사는 "이번 제휴는 양사 간 견고하고 지속적인 파트너십의 시작이자 융합 시너지 창출의 신호탄"이라며 “양사의 영업 인프라, 금융·소비·유통 데이터, 디지털 채널 등을 활용한 혁신적 서비스 제공으로 고객의 슬기로운 금융생활을 도울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는 조좌진 롯데카드 대표이사와 권광석 우리은행장 등 양사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조좌진 롯데카드 대표이사(왼쪽)와 권광석 우리은행장(오른쪽)이 공동 금융상품 개발 및 마케팅 협력을 위한 ‘전략적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롯데카드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태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