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경주 수소연료전지 발전사업 본격 추진
경북도·경주시·위덕대, 산학협력형 사업모델 구축
입력 : 2021-04-12 18:20:38 수정 : 2021-04-12 18:20:38
[뉴스토마토 정서윤 기자] 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은 12일 경주시청에서 경북도와 경주시, 위덕대와 ‘산학협력형 경주 수소연료전지 발전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수원에 따르면 ‘경주 수소연료전지 발전사업’은 한수원형 그린 뉴딜 종합계획 중 하나다. 한수원은 약 20MW, 총 사업비 1000여억원 규모로 내년 1월 착공해 12월 준공 예정이다.
 
이는 사업비 전액을 한수원이 직접 투자하는 방식으로, 전력 생산만을 목적으로 하는 기존 사업 방식과는 달리 지역 사회와 함께하는 새로운 산학협력형 사업 모델이다.
 
12일 한국수력원자력이 경주시청에서 경북도와 경주시, 위덕대와 ‘산학협력형 경주 수소연료전지 발전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출처/한국수력원자력
 
이번 협약을 통해 경북도와 경주시는 인·허가 행정지원을, 한수원은 수소연료전지발전소를 운영한다.
 
또  서라벌도시가스는 도시가스 공급망 구축과 안정적인 공급 등의 역할을 수행한다.
 
사업부지 임대를 제공하는 위덕대와는 수소연료 전지발전설비를 활용해 학생 실무능력 향상을 위한 교육 프로그램을 공동 개발할 예정이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친환경 에너지 생산은 물론, 지역 인재양성 프로그램 등 새로운 산학협력형 사업모델 개발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정서윤 기자 tyvodlov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서윤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