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영 "국민의당에 합당 시기·절차 입장 요청"
통합 전당대회 추진 검토…준비위 다음주 첫 회의
입력 : 2021-04-09 16:33:30 수정 : 2021-04-09 16:33:30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주호영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은 9일 국민의당에 합당 시기와 절차에 대한 입장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주 대표 대행은 이날 국회에서 원내대책회의를 마친 후 기자들과 만나 "언제, 어떤 방식으로 (합당을) 할 것인지를 알아야 우리가 생각이 같으면 바로 할 수 있다"며 "어떤 시기와 절차로 (합당을) 할 것인지를 알려달라고 요청해놓은 상태"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합당에 대한 국민의당 뜻이 언제 어떤 방식인지를 알아야 한다"며 "내부적으로 먼저 의견을 모으고 통합할 것인지를 논의하는 것으로 안다"고 덧붙였다.
 
주 대표 대행은 KBS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해 "국민의당과의 합당이 언제 어떤 방법으로 해야 될지 논의가 제일 먼저 정리되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그것이 정리되면 통합 전당대회가 될 것인지 아니면 그게 시기적으로 좀 빨리될 수 없다면 우리 당이 먼저 전당대회를 하고 나서 통합을 논의해야 되는 이런 선후의 문제가 있다"고 말했다. 국민의힘은 다음주 전당대회 준비위원회를 구성하고 첫 회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앞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전날 최고위원회 회의 뒤 기자들을 만나 '즉각적인 합당 추진은 안 하느냐'는 질문에 "국민의힘 내부에서 아마 여러가지 논의를 하는 데도 시간이 필요할 것"이라고 언급한 바 있다.
 
주호영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이 9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