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구마사' 역사 왜곡 논란, KT·코지마·에이스 광고기업 줄줄이 손절
입력 : 2021-03-24 15:07:08 수정 : 2021-03-24 15:07:08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SBS 드라마 조선구마사를 둘러싼 역사 왜곡 논란이 거세지자 제작 지원이나 협찬에 참여한 기업들이 광고를 취소하겠다고 나섰다.
 
안마의자 브랜드 코지마는 홈페이지 공지를 통해 관련 이슈를 인지한 후 즉시 광고 철회를 요청했으나 방송사 측의 사정으로 부득이 22일자 광고가 송출됐다. 해당 드라마 내용과 코지마는 어떠한 관계가 없으며 신중한 자세로 제작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에이스침대 역시 SNS를 통해 단순 광고 편성으로 해당 내용을 사전에 인지하지 못한 점 양해 부탁드린다. 조속히 광고 중단 조치하겠다고 했다.
 
또한 24일 한 매체는 KT조선구마사광고 중단 조치를 결정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KT는 문제가 된 프로그램 이슈 사항을 인지하고 조속히 광고 중단 조치를 결정했다.
 
조선구마사는 조선구마사는 인간의 욕망을 이용해 조선을 집어삼키려는 악령과 백성을 지키기 위해 이에 맞서는 인간들의 혈투를 그린다. 지난 22일 방송된 첫 방송에는 충녕대군이 명나라 국경 근방의 기생집에서 외국인 사제와 통역사에게 중국 전통음식인 월병과 달걀이나 오리알을 삭힌 피단, 중국식 만두 등을 대접하는 장면이 나와 논란이 됐다.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방송 이후 페이스북을 통해 이미 중국 네티즌들이 웨이보를 통해 당시 한국의 전형적인 모습이라고 드라마 장면을 옹호하기 시작했다고 했다. 무엇보다 중국이 신 동북공정을 펼치고 있는 와중에 또 하나의 빌미를 제공했다고 지적했다.
 
1회 방송 후 시청자 게시판에는 항의 글이 쏟아졌다. 또한 온라인 상에는 드라마에 광고한 기업 목록이 공유되며 불매운동 조짐까지 나타나기 시작했다. 이에 조선구마사의 제작 지원 및 협찬에 참여한 기업들이 잇따라 빠른 손절에 나선 것이다.
 
조선구마사 역사 왜곡 논란 광고기업 손절. 사진/스튜디오플렉스, 크레이브웍스, 롯데컬처웍스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