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프리미엄급' 중저가폰 3종 출격…화웨이 공백 '정조준'
갤럭시 A52·갤럭시 A52 5G·갤럭시 A72, 해외 출시
6400만 화소 카메라·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 탑재
"최신 기술 더 많은 사람 즐길 수 있게 혁신기술 대중화"
2021-03-17 23:00:12 2021-03-17 23:00:12
[뉴스토마토 김광연 기자] 삼성전자(005930)가 프리미엄급 사양을 갖춘 '갤럭시 A' 시리즈 스마트폰 3종을 공개했다. 미국 제재에 따라 스마트폰 시장에서 밀려난 화웨이의 빈자리를 정조준하기 위한 포석으로 풀이된다.
 
삼성전자가 17일(한국시간) 온라인을 통해 '삼성 갤럭시 어썸 언팩'을 열고 '갤럭시 A52'·'갤럭시 A52 5G'·'갤럭시 A72'을 소개했다.
 
이번 신제품 출시의 배경에는 글로벌 중저가폰 시장을 주도한다는 삼성전자의 계획이 담겼다. 기존 중저가폰 시장 강자였던 화웨이의 빈자리를 오포 등 중국 타 업체가 채우고 있는 상황을 보고만 있지 않겠다는 것이다.
 
이를 위해 삼성전자는 이달 들어 5G 스마트폰 '갤럭시A42 5G'를 출시하는 등 가격 대비 성능(가성비)을 갖춘 중저가폰을 잇따라 출시하고 있다. 가격뿐만 아니라 성능을 대폭 강화해 중저가폰 소비자에게 어필하겠다는 전략이다.
 
이날 공개된 3종은 △6400만 화소 렌즈를 포함한 후면 쿼드 카메라 △슈퍼 아몰레드(Super AMOLED) 디스플레이 △대용량 배터리 △방수방진을 지원해 실용적이면서도 감각적인 디자인을 두루 갖춘 것이 특징이다.
 
이세진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마케팅팀 프로가 17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삼성 갤럭시 어썸 언팩'에서 '갤럭시 A' 시리즈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노트PC, 태블릿, 웨어러블 등의 갤럭시 기기와 쉽게 연동될 뿐 아니라 '뮤직 쉐어(Music Share)', '버즈 투게더(Buds Together)', '프라이빗 쉐어(Private Share)' 등 활발한 소통을 위한 편리한 기능을 지원한다는 설명이다.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 사장은 "삼성전자는 최첨단 기술을 더 많은 사람들이 즐길 수 있도록 혁신 기술의 대중화를 선도해 왔다"며 "갤럭시 A52·A52 5G·갤럭시 A72는 소비자들이 원하고 기대하는 최신 혁신과 강력한 기능을 더 많은 사람들에게 제공하고자 하는 삼성의 의지를 보여주는 제품"이라고 말했다.
 
특히 갤럭시 A52·A52 5G·갤럭시 A72는 카메라 경험에 대한 높은 기준을 제시해 온 삼성전자의 전통을 이어간다. 사용자들이 다양한 카메라 경험을 즐길 수 있도록 갤럭시 카메라 혁신을 대거 탑재했다.
 
6400만 화소 기본 카메라를 탑재해 생생하고 선명한 사진과 동영상 촬영이 가능하다. 디테일까지 담은 4K 동영상을 촬영한 후 캡쳐를 통해 800만 화소의 선명한 사진으로도 남길 수 있다. 영상으로 찍어 사진을 얻어 내기 때문에 찰나의 순간도 놓치지 않는다는 설명이다.
 
삼성 갤럭시 A52. 사진/삼성전자
 
AI 기술 기반의 장면 최적화(Scene Optimizer) 기능은 음식, 풍경, 반려동물 등 30개의 피사체와 배경을 자동으로 인식해 최적화된 설정으로 촬영해줘 누구나 전문가와 같은 사진 촬영이 가능할 전망이다.
 
기본 카메라에서 바로 스냅챗의 다양한 AR 렌즈 효과를 활용해 재밌고 독특한 사진이나 동영상 콘텐츠를 만들 수 있는 '펀(Fun)' 모드를 처음으로 탑재했다. 이밖에 사용자와 닮은 3D 아바타를 통해 생동감 넘치는 소통을 돕는 'AR 이모지', 나만의 감성을 담은 촬영이 가능한 '마이 필터(My Filter)' 등을 지원한다.
 
이번 신제품은 매끄럽고 편안한 보는 경험을 제공하는 디스플레이와 세련된 디자인을 갖췄다. 갤럭시 A52와 갤럭시 A72는 90Hz, 갤럭시 A52 5G는 120Hz의 화면 주사율을 지원해 웹 페이지를 스크롤하거나 게임이나 동영상을 감상할 때 더욱 부드러운 '보는 경험'을 제공한다. 화면주사율은 초당 얼마나 많은 장면을 보여주는지를 나타내는 단위다.
 
'스마트싱스(SmartThings)'를 통해 새로운 '갤럭시 A' 시리즈부터 웨어러블, 태블릿, 노트PC, TV 등 다양한 기기를 연결하고 제어할 수 있다.
 
삼성 갤럭시 A72. 사진/삼성전자
 
위치 관리 액세서리인 '갤럭시 스마트태그(Galaxy SmartTag)'를 활용하면, 갤럭시 기기 위치 확인 서비스 '스마트싱스 파인드(SmartThings Find)'를 통해 반려동물 등 통신 기능이 없는 소중한 것들의 위치도 쉽게 확인할 수 있다.
 
독자적인 모바일 보안 플랫폼 '삼성 녹스(Samsung Knox)'가 실시간으로 사용자의 개인 정보와 데이터를 보호하며 IP67 등급의 방수방진을 지원한다.
 
갤럭시 A52·A52 5G·갤럭시 A72는 각각 4500mAh와 5000mAh의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하고 인공지능(AI) 기반의 배터리 최적화 기술이 적용돼 충전 걱정 없이 스마트폰의 다양한 기능을 즐길 수 있다.
 
이번 3종은 17일 유럽을 시작으로 전세계 시장에 출시될 예정이며 출시되는 제품 사양과 색상은 국가별로 다를 수 있다. 국내 출시 여부와 일정은 미정이다.
 
김광연 기자 fun35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