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프톤, 인도 e스포츠 기업에 255억원 투자
입력 : 2021-03-10 17:36:53 수정 : 2021-03-10 17:36:53
[뉴스토마토 이선율 기자] 배틀그라운드 개발사 크래프톤이 인도의 대표적인 e스포츠 업체 노드윈 게이밍에 소수지분 투자를 단행했다고 10일 발표했다.
 
이는 지난해 말 크래프톤이 펍지 스튜디오의 인도 자회사를 설립한 것을 제외하고, 인도에 직접적으로 단행한 첫 투자다. 투자금은 16억 4000만 루피로, 한화 약 255억원이다.
 
이를 통해 크래프톤은 남아시아, 중동 및 아프리카 지역의 e스포츠를 더욱 성장시킬 계획이다. 여기에는 인재 지원, 게임 인프라 구축과 기술 개선 등이 포함된다. 또 e스포츠 대회 IP(지식재산권)도 국가적, 국제적 차원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2014년 설립된 노드윈 게이밍은 인도의 모바일 게임사인 나자라 테크놀로지스의 자회사다. 노드윈 게이밍은 크래프톤을 포함한 다수의 글로벌 게임사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다양한 e스포츠 행사를 인도에 선구적으로 선보였다. 현재 노드윈 게이밍은 남아시아, 중동 및 아프리카에서 선도적인 e스포츠 기업으로 자리매김했다.
 
김창한 크래프톤 대표는 “노드윈 게이밍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잠재력을 가진 e스포츠 생태계를 발전시키고, 빠른 시일안에 인도 팬 및 유저들과 만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본 파트너십을 시작으로 인도의 e스포츠, 비디오 게임, 엔터테인먼트 및 기술 산업 육성을 위해 지속적으로 투자 기회를 모색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창한 크래프톤 대표
 
이선율 기자 melod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선율

사소한 것, 알려진 것도 꼼꼼히 살피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