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엠모바일, 시니어 전용 무제한 알뜰폰 요금 2종 출시
입력 : 2021-02-10 09:50:44 수정 : 2021-02-10 09:50:44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KT엠모바일은 만 65세 이상 고객을 대상으로 어르신 전용 완전 무제한 요금제 '시니어 안심 2GB+(월 8900원)'와 '시니어 안심 4GB+(월 1만1900원)' 등 2종을 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이 요금제는 통화, 문자를 무제한 지원하고 월 제공 데이터 소진 후에는 400Kbps 속도로 제한 없이 데이터 이용을 지원한다. 회사는 미숙한 조작으로 추가 요금 청구를 우려하는 고령층 고객이 많다는 것에서 착안해 400Kbps 속도를 지원하는 데이터 무제한 상품을 내놨다고 설명했다. 오는 16일까지 제휴 편의점에서 유심을 구매해 개통한 고객 선착순 3000명에게는 편의점 상품권 2만원권을 증정한다.
 
전승배 KT엠모바일 사업운영본부장은 "최근 전세대를 아울러 데이터 사용이 증가하면서 통신비 부담을 크게 느낄 고객층 중 하나인 시니어를 위해 월 8000원대 무제한 요금제를 출시했다"며 "민관 협력 어르신 요금제 설계, 고령층 전용 단말 출시 등 시니어 특화 상품을 개발한 노하우를 살려 앞으로도 어르신의 만족을 극대화할 서비스를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KT엠모바일은 시니어 전용 요금제 2종을 출시했다. 사진/KT엠모바일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