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K컴퍼니, 용산 청파동주민센터에 1억원 상당 물품 기부
입력 : 2020-12-15 15:05:24 수정 : 2020-12-15 15:05:24
[뉴스토마토 심수진 기자] 쌍방울(102280)그룹 계열사 IOK컴퍼니가 서울 용산구 청파동주민센터에 속옷 1만벌, 마스크 8만장 등 1억원 상당의 기부 물품을 전달했다고 15일 밝혔다.
 
'2021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따겨) 사업'의 일환으로 14일 마련된 전달식에는 장진우 IOK컴퍼니 대표와 김세호 쌍방울 대표, 손영섭 비비안 대표, 김정재 용산구의회 의장, 정윤권 청파동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IOK컴퍼니는 올해 코로나19 영향으로 마스크 수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중심으로 마스크를 기부하는 등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기부를 확대하고 있다.
 
지난 10일에는 마스크 8만장과 내의 1만2000장 등 3억원 상당의 물품을 전북 익산시에 기부했으며 11일에는 서울시와 지역 소외계층 후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은 바 있다.
 
기부 물품은 청파동주민센터가 지역 사회복지기관 및 단체와 함께 홀몸어르신 등 취약계층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정윤권 청파동장은 "어려운 시기에 이웃사랑을 실천해 준 IOK컴퍼니 측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장진우 IOK컴퍼니 대표는 "같은 SBW그룹 계열사인 쌍방울, 비비안과 함께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며 "코로나와 추위로 어려움을 겪는 주민들에게 작게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따겨 사업'은 서울시 25개 자치구와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함께하는 겨울철 이웃돕기 사업으로 주민들이 낸 성금품으로 기초생활수급권자, 홀몸어르신, 장애인, 한부모가정 등을 돕는다.
 
 
지난 14일 장진우 IOK컴퍼니 대표(맨 왼쪽)가 용산구 청파동주민센터에서 진행된 ‘따뜻한 겨울나기 기부 물품 전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용산구
 
심수진 기자 lmwssj072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심수진

반갑습니다 증권부 심수진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