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미 '빌보드200' 2위…K팝 걸그룹 최고 기록
"2008년 이후 세계 여성 그룹 앨범 중 가장 높은 순위"
입력 : 2020-10-12 10:24:40 수정 : 2020-10-12 10:24:40
[뉴스토마토 권익도 기자] 그룹 블랙핑크의 첫 정규앨범 'THE ALBUM'이 미국 빌보드 메인앨범 차트에서 2위에 올랐다. K팝 걸그룹 최초이자 최고 기록이다. 
 
11일(현지시간) 빌보드는 블랙핑크 'THE ALBUM'이 발매 첫 주(2∼8일) 미국에서 약 11만 점 상당의 앨범 유닛을 획득, '빌보드200' 차트에 2위로 진입했다고 밝혔다. 여성 그룹으로서는 2008년 4월 미국 그룹 대니티 케인이 '웰컴 투 더 돌하우스' 앨범으로 1위를 기록한 이후 최고 순위다.
 
블랙핑크는 이 차트에서 2018년 '스퀘어 업'으로 40위, 지난해 '킬 디스 러브'로 24위를 기록하는 상승세를 보이며 K팝 걸그룹 최고 순위를 자체 경신해왔다. 이번 앨범으로 팝의 본고장 미국 내 최정상권까지 진입하게 됐다.
 
빌보드 200은 실물앨범 등 전통적 앨범 판매량, 스트리밍 횟수를 앨범 판매량으로 환산한 수치(SEA), 디지털음원 다운로드 횟수를 앨범 판매량으로 환산한 수치(TEA)를 합산해 앨범 소비량 순위를 산정한다.
 
블랙핑크의 총점 가운데 전통적 앨범 판매량이 8만1000장으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 빌보드는 머천다이즈(MD) 번들, 여러 종류의 CD 판매 효과도 크다고 언급했다. 스트리밍은 2만6000유닛, 디지털음원 다운로드는 2000 유닛을 기록했다.
 
'디 앨범'은 세계 양대 팝 차트로 꼽히는 영국 오피셜 차트에서도 발매 첫 주 2위로 데뷔하며 K팝 걸그룹 최고 순위 기록을 세웠다.
 
국내에서 지난 6일 실물 출시된 음반은 한터차트 집계 기준 60만장 이상(미국·유럽 수출 물량 일부 제외)의 판매를 기록해 K팝 걸그룹 역대 초동(발매 첫 주 판매량) 최고기록을 갈아치웠다.
 
타이틀곡인 '러브식 걸즈'(Lovesick Girls)는 이달 2∼8일 유튜브의 '글로벌 유튜브 송 톱 100' 정상에 오르고 1주일 동안 가장 많이 본 뮤직비디오로도 기록됐다.
 
블랙핑크. 사진/YG엔터테인먼트
 
권익도 기자 ikdokw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권익도

자유롭게 방랑하는 공간. 문화를 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