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자이, 미국 디자인 어워드서 파이널리스트 수상
엘리베이터디자인 및 미세먼지 측정 가로등 수상
입력 : 2021-10-21 10:59:32 수정 : 2021-10-21 10:59:32
자이 표준 엘리베이터 디자인 ‘자이엘카’. 이미지/GS건설
 
[뉴스토마토 김응열 기자] GS건설(006360)은 아파트 브랜드 자이가 미국 디자인 어워드인 ‘2021 아키타이저 에이플러스 프로덕트 어워드(2021 Architizer A+ Product Award)’에서 ‘파이널리스트(Finalist)’를 이달 초 수상했다고 21일 밝혔다.
 
이 어워드는 전세계 700만명 이상의 구독자를 보유한 세계 최대 온라인 건축전문 웹진 ‘아키타이저’에서 주최하는 상이다. 매년 전 세계 100여개 국가에서 출품할 만큼 세계적 권위를 인정받고 있다.
 
GS건설은 자이의 표준 엘리베이터디자인 ‘자이엘카’와 자이 단지에 설치되는 미세먼지 측정 가로등인 ‘미세먼지 신호등’ 2개 제품으로 파이널리스트를 수상했다.
 
빌딩 시스템(Building System) 부문에서 파이널리스트를 수상한 자이엘카는 단순한 이동수단의 의미를 넘어, 입주민에게 심미적인 만족감과 포스트 코로나시대에 발맞춘 청결하고 안전한 공간을 제공하기 위한 셔틀 엘리베이터 디자인이다.
 
자이엘카의 천장에 설치된 공기정청시스템은 에어컨 기능과 함께 미세먼지를 실시간으로 측정해 최적의 탑승환경을 조성한다. 또 향균 기능을 탑재한 핸드레일이 설치되고, 핸드레인 끝단에는 비상 안전 버튼을 설치해 위험한 상황에 대비할 수 있다.
 
익스테리어 라이팅(Exterior Lighting) 부문에서 수상한 미세먼지 신호등은 비상벨과 미세먼지 측정 기능을 가로등에 결합한 제품이다. 어린이 놀이터, 단지 진입부 등 단지 내 주요 위치에 설치돼 입주자들이 공기질을 시시각각 확인할 수 있다.
 
GS건설 관계자는 “이번 수상으로 자이의 설계 및 디자인 분야에서 글로벌 건설사로 인정 받았다”라고 말했다.
 
김응열 기자 sealjjan1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열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