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권익도

ikdokwon@etomato.com

자유롭게 방랑하는 공간. 문화를 봅니다.
BTS 소속사 하이브, 일본 상반기 음반 판매 최소 280만장

2021-08-11 14:49

조회수 : 8,920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권익도 기자] 방탄소년단(BTS) 소속사 하이브(352820)(HYBE) 레이블즈가 올해 상반기 일본 음악 시장에서 최소 280만장의 앨범을 판매했다는 집계 결과가 나왔다.
 
10일 일본 레코드협회에 따르면, 방탄소년단 ‘Butter’와 ENHYPEN(엔하이픈)의 ‘보더 : 하카나이’가 ‘플래티넘’ 인증을 받았다. 이로써 하이브 레이블즈는 아티스트 음반 발매가 없던 3월을 제외하고 올해 매월 총 9개의 앨범 및 싱글을 올렸다.
 
방탄소년단 싱글 CD ‘Butter’는 발매 한 달 만에 누적 출하량 25만 장을 넘겨 골드 디스크 ‘플래티넘’ 인증을 받았다. 방탄소년단은 ‘THE BEST OF 방탄소년단 -JAPAN EDITION-’(2월, 골드)부터 ‘BTS, THE BEST’(6월, 밀리언), ‘Butter’까지 올 들어서만 3장의 음반으로 골드 디스크 인증을 획득했다.
 
ENHYPEN은 지난달 6일 발표한 일본 데뷔 싱글 ‘보더 : 하카나이’가 한 달을 채우지도 않은 7월에 35만 장의 출하량을 기록해 ‘플래티넘’ 인증을 받았다. ENHYPEN은 미니 2집 ‘BORDER : CARNIVAL’(5월, 골드)을 포함, 올해 발매한 모든 음반을 골드 디스크 인증 작품에 등재시켰다.
 
앞서 세븐틴의 경우 일본 세 번째 싱글 ‘히토리쟈나이’가 55만 장으로 ‘더블 플래티넘’(4월), 미니 8집 ‘Your Choice’는 25만 장으로 ‘플래티넘’(6월) 인증을 받은 바 있고,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또한 일본 정규 1집 ‘STILL DREAMING’과 정규 2집 ‘혼돈의 장: FREEZE’가 각각 1월과 6월에 ‘골드’ 인증을 받았다.
 
올해 K팝 아티스트의 전체 골드 디스크 인증 15개 중 중 하이브 레이블즈가 60%를 차지했다. 올해 밀리언과 더블 플래티넘, 플래티넘 인증을 획득한 K팝 아티스트는 방탄소년단과 세븐틴, ENHYPEN이다.
 
일본 레코드협회는 음반 출하량에 따라 골드(10만 장 이상), 플래티넘(25만 장 이상), 더블 플래티넘(50만 장 이상), 밀리언(100만 장 이상)으로 구분한다. 하이브 레이블즈 아티스트들의 2021년 1~7월 음반 출하량은 일본에서 최소 280만장으로 추산된다.
 
하이브 레이블즈 소속 가수들. 사진/하이브
 
권익도 기자 ikdokwon@etomato.com
 
  • 권익도

자유롭게 방랑하는 공간. 문화를 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