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프앤가이드 "공매도 명칭, '차입공매도'로 변경"
입력 : 2020-09-16 15:50:29 수정 : 2020-09-16 15:50:29
[뉴스토마토 백아란 기자]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는 투자자의 정확한 이해를 돕기 위해 공매도 명칭을 ‘차입공매도’로 변경한다고 16일 밝혔다.
 
변경된 명칭은 금융시장 데이터 분석시스템인 데이터가이드와 퀀티와이즈, 에프앤가이드 서비스 등에 반영된다. 코로나19로 인해 공매도 금지 조치가 연장되고, 제도 개선을 위해 금융 관련 법안으로 발의될 만큼 사회적 이슈인 공매도의 정확한 이해를 돕는다는 목적이다.
 
공매도란 주가가 하락할 것으로 예상되는 종목의 주식을 빌려서 매도한 뒤 실제로 주가가 하락하면 싼값에 되 사들여 빌린 주식을 갚음으로써 차익을 얻는 매매기법이다. 이는 빌려 매도하는 차입공매도와 보유하지 않은 상태에서 미리 파는 무차입공매도로 구분이 되나 국내에서 무차입공매도는 허용되지 않는다.
 
에프앤가이드 관계자는 <뉴스토마토>와의 통화에서 “공매도 의미를 조금 더 명확하게 하기 위해 명칭을 변경하는 것”이라며 “향후 금융시장에서 사용되는 용어들에 대해서도 지속적인 연구와 검토를 병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백아란 기자 alive02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백아란

볼만한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