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 '보험파트너' 앱 출시…고객·설계사 매칭
가입 및 이용 무료…보험설계사 선택 상담도 가능
입력 : 2020-08-14 16:58:15 수정 : 2020-08-14 16:58:15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가 보험설계사 영업지원 전용 앱 '토스보험파트너'를 정식 오픈한다고 14일 밝혔다. 
 
토스가 보험설계사 영업지원 전용 앱 '토스보험파트너'를 출시했다. 사진/비바리퍼블리카
 
'토스보험파트너'는 손해보험 및 생명보험 협회에 등록된 설계사에 한해 가입할 수 있는 보험설계사 전용 앱이다. 가입과 이용이 모두 무료다. 설계사들은 앱을 통해 체계적인 상담 및 계약 관리가 가능하고, 신규 고객을 유치할 수 있다. 현재 양 협회에 등록된 설계사는 40만여명이다. 
 
토스는 이번 앱 공식 출시를 앞두고 지난 6월부터 베타 서비스를 운영했다. 현재 약 2300명의 설계사가 앱에 가입했다. 같은 기간 앱을 통해 진행된 보험 상담도 총 5800여건에 달한 것으로 집계됐다. 또 토스의 '나만의 보험 전문가' 서비스도 출시돼 보험 상담요청도 본격적으로 연계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고객들은 토스 앱의 '나만의 보험전문가' 메뉴를 통해 원하는 설계사를 직접 선택해 필요한 보험을 진단받거나, 복잡한 보험료 청구에 대한 상담과 같은 도움을 받을 수 있다. 특히 토스는 상담 후 고객이 직접 해당 설계사에 대한 평가를 남길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한다.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는 설계사가 더 많은 선택을 받을 수 있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갈 계획이다.  
 
토스 관계자는 "토스보험파트너는 보험 설계사와 고객이 안전하게 만나는 가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태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