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 'NH대한민국영웅대출' 선봬
코로나19 극복에 헌신한 의료종사자·공무원 등 대상…대출금리 최저 1.76%
입력 : 2020-08-04 14:21:15 수정 : 2020-08-04 14:21:15
[뉴스토마토 신병남 기자] 농협은행이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해 헌신하고 있는 의료기관 종사자, 공무원, 개업약사, 워킹맘 등에게 대출한도와 금리를 우대하는 신용대출 상품 'NH대한민국영웅대출'을 4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NH대한민국영웅대출은 거래실적 등에 따른 우대금리(최대 0.90%포인트)와 위기극복감사우대 0.30%포인트를 제공하는 상품이다. 
 
△국민안심병원, 코로나19 중증응급진료센터 및 검사실시기관 등에 재직하거나 파견근무 이력이 있는 의사, 약사, 간호사, 의료기사, 병원직원 △보건복지부 소속 공무원 △경찰·소방공무원 △공적마스크를 판매한 개업약사 △2008년 이후 출생한 자녀를 둔 워킹맘을 대상으로 코로나영웅추가우대금리 0.20%포인트를 제공해 최대 1.40%포인트의 우대금리를 제공한다.
 
대출한도는 개인별 최대 5000만원으로 전날인 3일 기준 대출금리는 최저 1.76%이다. 대출기간은 일시상환 및 마이너스통장은 1년(기한연장 가능), 분할상환은 5년 이내다. 중도상환해약금은 면제된다. 올해 말까지 총 3000억원 내에서 한시적으로 판매할 예정이다.
 
사진/농협은행
 
신병남 기자 fellsic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병남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