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로맨스’ 김강훈, 김지석 감탄케 한 현실 조언
‘더 로맨스’ 통해 다시 만난 김강훈·김지석
입력 : 2020-02-27 16:09:01 수정 : 2020-02-27 16:09:01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더 로맨스에 김강훈이 출연해 연애 고수급 현실 조언을 펼쳤다.
 
227 JTBC 예능프로그램우리, 사랑을 쓸까요?, 더 로맨스’(이하더 로맨스’) 공식 SNS와 네이버TV 채널을 통해 3회 선공개 영상이 오픈됐다.
 
공개된 선공개 영상에는 지난해 11월 인기리에 종영한 드라마동백꽃 필 무렵에서 김지석과 부자지간으로 호흡을 맞춘 아역배우 김강훈이 깜짝 출연한다.
 
김강훈은 첫 등장부터여자친구 있어요? 결혼은 언제 할 거예요?”라는 기습 질문으로 김지석을 당황케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공개 열애 중인 김강훈은 박력 있는 자신의 고백법을 전했다.
 
특히 김강훈은여자친구와 헤어졌다가 다시 만나고 있다라고 깜짝 고백을 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서로의 여사친과 남사친으로 오해가 생겼다고 했다.
 
드라마보다 더 드라마 같은 12살의 리얼 러브 스토리에 김지석은 연애와 관련된 궁금증을 풀어내기 시작했다. 그는 김강훈에연인에게 남사친 혹은 여사친이 있는 게 가능하냐라고 물었다. 김강훈은가능하다. 하지만 둘이 만나는 건 안 된다라며 단호하게 답했다.
 
이에 김지석은난 둘이서 잘 만난다. 이게 어른과 10대의 차이인가?”라며 의아해했다. 두 사람은 끝내 서로를 이해하지 못했다. 김지석, 김강훈의 부자 상봉은더 로맨스’ 3회를 통해 만나볼 수 있으며, 세대 넘은 두 사람의 로맨스 토크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더 로맨스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청춘 남녀 스타 김지석, 유인영과 강한나, 정제원이 로맨스 웹드라마 작가로 데뷔해 로맨스에 대한 서로의 생각을 공유하며, 직접 시놉시스를 구성하고 대본을 집필하는 과정을 그린 프로그램이다.
 
매주 목요일 저녁 6 25 JTBC에서 방송되며, 27 3회 방송은 코로나 19 여파로 인해 결방된다.
 
 
더 로맨스 김강훈. 사진/JTBC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