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웨이’ 김미성 “타미김과 19살부터 사실혼”
‘마이웨이’ 김미성 “노래 때문에 타미김과 헤어져”
입력 : 2020-02-27 08:34:18 수정 : 2020-02-27 08:34:18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 가수 김미성이 당대 최고 매니저 타미김과 사실혼 관계였다고 털어놨다.
 
226일 방송된 TV조선 교양프로그램 인생다큐 마이웨이에는 김미성의 인생사가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김미성은 타미김과 같이 살면서 저는 노래를 해야겠어요라고 했는데 이상하게 제가 못하게 했다나중에 내 노래가 뜨니까 역시 너는 노래를 진작 했어야 했는데 내가 늦게 하라고 한 것이 한이 된다고 했다고 말했다.
 
김미성은 타미김과의 관계에 대해 열아홉, 스무 살 정도 된 것 같다. 면사포를 쓰지도 못했다. 호적에도 못 올려 보고 아이를 낳고 사는데 무슨 호적, 무슨 결혼식이 필요하냐 싶어서 그런 것도 안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가수로 서른여섯 살 때 히트가 됐다가수가 되기 위해서 노력을 많이 했다. 어떤 가수라도 그렇게 했겠지만 얼마나 울었는지 모른다고 했다. 하지만 앨범과 함께 사랑이 떠나갔다. 그는 저희 아기 아빠한테 앨범 발매 좀 시켜달라고 했다. 노래 안 시켜 줄 거면 헤어지자고 했다밝혔다.
 
김미성은 그때 아기 아빠가 그 길로 나가서 집에 안 들어왔다고 했다. 하지만 타미김 장례식장에서 밝혀진 아들 존재로 김미성의 사실혼과 숨겨둔 아이가 공개됐다.
 
 
마이웨이 김미성. 사진/TV조선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