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손보, 다양한 리스크 보장 '안심종합보험' 출시
교통사고 처리부터 일상생활 위험까지 다양한 손해 보장
입력 : 2020-02-12 14:15:06 수정 : 2020-02-12 14:15:06
사진/롯데손보
 
[뉴스토마토 박한나 기자] 롯데손해보험은 교통사고 처리부터 일상생활 위험까지 다양한 손해를 보장하는 '롯데 안심종합보험'을 새롭게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롯데 안심종합보험은 교통사고로 인한 부상 보험금 지급, 상해사망과 상해 80%이상 후유장해 시 생활자금 보장, 화재손해 발생 시 실제손해액을 보상한다. 또 운전자 벌금 등 각종 비용손해, 상해, 질병, 재물손해 및 배상책임 보장으로 구성돼 일상생활 중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위험에 대비할 수 있는 종합보험이다.
 
운전자가 느끼는 위험요소를 반영해 자동차사고변호사선임비용Ⅲ는 기존 1000만원에서 최대 2000만원으로, 교통사고처리지원금Ⅲ는 기존 5000만원에서 3000·5000·7000·1억원까지 보장한도를 다양하게 확대해 교통사고로 인한 비용손실 부문을 대폭 강화했다. 
 
롯데손보 관계자는 "롯데 안심종합보험은 교통상해 50% 이상 후유장해 시 보험료 납입면제 제도를 도입해 고객은 보험료 추가납입 없이 보험계약을 유지할 수 있다"며 "이 상품을 통해 일상 생활 속 다양한 위험의 손해를 보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롯데 안심종합보험은 80세까지 가입이 가능하다. 보험기간은 3·5·10·15·20년 만기와 80·90·100세 만기형으로 구성돼 있다. 10·15·20·25·30년납, 전기납까지 납입방법도 선택할 수 있다.
 
박한나 기자 liberty0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한나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