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한폐렴'에 얼어붙은 증시…코스피·코스닥, 일제히 3%대 급락
입력 : 2020-01-28 16:56:28 수정 : 2020-01-28 16:56:28
[뉴스토마토 심수진 기자] 코스피와 코스닥 지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우한 폐렴) 공포에 일제히 급락했다. 코스피는 3%대 낙폭을 보이며 2170선까지 밀렸고, 코스닥 지수도 660선에서 거래를 마감했다. 
 
28일 한국거래소에서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69.41포인트(3.09%) 하락한 2176.72에 장을 마쳤다. 이날 외국인이 5251억원, 기관이 1911억원 순매도하며 지수를 떨어뜨렸고, 개인은 6678억원 순매수했다. 코스피는 장 중 낙폭을 확대하며 2160선까지 밀렸다. 
 
이날 장 초반부터 우한 폐렴 이슈가 부각되며 코스피와 코스닥지수가 낙폭을 키웠다. 
 
업종별지수는 전 대부분 2% 이상의 낙폭을 기록했다. 섬유·의복이 -6.12% 밀렸고 화학(-5.26%), 철강·금속(-4.92%), 유통업(-4.95%), 운수창고(-4.03%), 증권(-4.58%)도 큰 폭으로 밀렸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가운데 삼성전자(005930)(-3.29%), SK하이닉스(000660)(-2.43%), NAVER(035420)(-2.46%), LG화학(051910)(-3.44%), 현대모비스(012330)(-2.58%), 셀트리온(068270)(-2.85%) 등 대부분 2~3% 이상의 낙폭을 보인 반면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2.28%), 현대차(005380)(0.38%) 등은 상승했다.
 
코스닥지수도 전 거래일 대비 20.87포인트(-3.04%) 밀린 664.70에 거래를 마감했다. 개인이 1790억원 사들인 반면 기관이 1628억원, 외국인은 46억원 순매도했다. 
 
시총 상위종목 대부분 하락해 셀트리온헬스케어(091990)(-3.99%), 에이치엘비(028300)(-1.07%), CJ ENM(035760)(-5.76%), 펄어비스(263750)(-4.04%), 스튜디오드래곤(253450)(-5.78%), 케이엠더블유(032500)(-7.49%), 휴젤(145020)(-5.06%) 등 큰 폭의 약세를 기록했다.
 
 
우한 폐렴 공포 확산에 투자심리가 위축되면서 28일 한국거래소에서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69.41포인트(-3.09%) 밀린 2176.72에 거래를 마쳤다. 사진/뉴시스
 
 
심수진 기자 lmwssj072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심수진

반갑습니다 증권부 심수진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