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중국, 우한 폐렴 봉쇄 노력…시진핑에 감사"
이날 미국내 추가 확진자 발생…총 2명
입력 : 2020-01-25 13:26:55 수정 : 2020-01-25 13:26:55
[뉴스토마토 백주아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중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우한폐렴) 확산을 막기 위한 중국 정부의 노력을 평가하며 시진핑 중국 국가 주석에 대한 감사의 뜻을 전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4일(현지시간) '우한 폐렴' 확산을 막기 위한 중국 정부의 노력을 평가하고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에 감사의 뜻을 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24일(현지시간)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중국은 코로나바이러스 억제를 위해 매우 열심히 노력해 왔다"면서 "미국 정부는중국 정부의 노력과 투명함에 대해 매우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모두 잘 해결될 것"이라며 "특별히 미국 국민을 대표해 시진핑 주석에게 감사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이날 미국에서는 두 번째 '우한 폐렴' 확진자가 나왔다. 트럼프 대통령은 앞서 지난 22일 미국 내 첫 우한폐렴 감염자가 발생한 것을 놓고 "완전히 통제하고 있다"면서 미국내 전염 가능성을 전혀 걱정하지 않는다"고 밝힌 바 있다. 
 
AP 등 외신에 따르면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이날 시카고에 거주하는 60세 여성이 우한 폐렴의 원인인 코로나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진단됐다고 밝혔다. 로이터에 따르면 이 여성은 최근 중국 우한을 여행하고 돌아온 것으로 확인됐다. 
 
CDC는 현재 22개 주에서 감염 의심 사례 63건을 살펴보고 있으며, 이 가운데 2명은 양성 판정이, 11명은 음성 판정이 내려졌다고 밝혔다. 
 
백주아 기자 clockwor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백주아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