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비정규직 해고자 중 20명 복직
입력 : 2020-01-21 19:07:29 수정 : 2020-01-21 19:07:29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한국지엠 하청업체 소속이었다가 군산공장 폐쇄 등으로 해고된 근로자 중 일부가 복직하게 됐다. 
 
21일 업계에 따르면 한국지엠 하청업체 사장단과 비정규직 노조는 비정규직 해고 근로자 46명 중 20명이 복직하는데 잠정 합의했다. 
 
한국지엠 비정규직 해고자 중 20명이 복직하게 됐다. 한국지엠 군산공장 모습. 사진/뉴시스
 
이들은 2018년 한국지엠 군산공장 폐쇄 등에 따라 해고됐다. 이번에 복직하는 근로자들은 한국지엠 부평1공장에서 도장 등 업무를 담당할 예정이다. 
 
한편, 한국지엠 비정규직 해고자들은 지난해 8월 인천 부평구에 위치한 본사 앞에 9m 철탑을 세워놓고 2개월가량 고공농성을 벌이기도 했다.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홍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