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이상해, 급한 성격 탓에 삼풍백화점 붕괴에서 목숨 건진 사연
입력 : 2020-01-03 09:31:03 수정 : 2020-01-03 09:31:03
[뉴스토마토 김재범 기자] 코미디언 이상해가 자신의 급한 성격 탓에 목숨을 구했던 사연을 공개했다.
 
3일 오전 방송된 KBS1 ‘아침마당에서는 초대 손님으로 코미디언 이상해-국악인 김영임 부부가 출연했다.
 
사진/방송캡처
 
이날 이상해는 깜짝 놀랄 사연을 공개해 방청객과 MC들을 놀라게 했다. 평소 급할 때로 급한 성격 탓에 남편인 이상해에게 불만인 아내 김영임은 그 성격을 처음으로 고마워했다고.
 
1995년 삼풍백화점 붕괴 사고 당시 이상해와 김영임 부부는 이 백화점에서 쇼핑을 하고 있었다. 하지만 사고 발생 몇 시간 전 에어컨 가동이 멈춰 백화점 내부가 너무 더워지자 이상해가 화를 내면서 빨리 나가자고 재촉을 해 어쩔 수 없이 나왔다는 것. 그리고 몇 시간 뒤 백화점이 무너졌다. 이들의 사연에 MC와 방청객들은 깜짝 놀라며 천만 다행이었다는 입장을 전했다.
 
이상해와 김영임은 결혼 40년차에 접어든 부부로 연예계 대표 잉꼬 부부로 유명하다
 
김재범 기자 kjb5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범

영화 같은 삶을 꿈꿨다가 진짜 영화 같은 삶을 살게 된 이란성 쌍둥이 아빠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
0/300

뮤 오리진 프리서버 뮤윙 서버 vip15,1천만 다이아,13티어 장비 (대천사무기) 무료지급 http://wing6.blogdns.com

2020-01-03 12:42 신고하기
답글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