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하얼빈·푸꾸옥 하늘길 연다
입력 : 2019-09-30 11:03:15 수정 : 2019-09-30 11:03:15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제주항공은 중국 하얼빈과 베트남 푸꾸옥에 신규 취항한다고 30일 밝혔다.
 
오는 10월 11일부터 인천~하얼빈 노선에 주 3회(수·금·일요일), 11월 21일부터는 인천~베트남 푸꾸옥 노선을 매일 운항한다.
 
헤이룽장성의 성도인 하얼빈은 제주항공이 지난 8월 취항한 옌지와 함께 둥베이(東北) 3성 대표 도시로 알려져 있다. 국내에는 1909년 10월 안중근 의사가 이토 히로부미를 저격한 곳으로 유명한 곳이다.
 
또 빙등축제의 도시로도 알려져 있다. 지난달에는 코트라가 이 곳에 무역관을 개설하며 한중 경제교류의 중심 도시로 떠오르고 있다.
 
인천~하얼빈 노선은 인천국제공항에서 주 3회(수·금·일요일) 6시55분(이하 현지시간)에 출발해 중국 하얼빈공항에 8시30분에 도착하고, 하얼빈에서는 9시50분에 출발해 인천공항에 13시40분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제주항공은 11월 21일부터 베트남 푸꾸옥에도 주 7회 신규취항한다. 푸꾸옥은 베트남 남단에 위치한 섬으로, 우리나라 제주도와 같이 베트남 국민들이 좋아하는 휴양지 중 한 곳이다. 연중 최저 22도에서 최고 30도 수준의 온화한 날씨와 스노클링 등 다양한 해양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다.
 
인천~푸꾸옥 노선은 인천국제공항에서 매일 20시35분에 출발해 베트남 푸꾸옥 공항에 00시45분(+1일)에 도착하고, 푸꾸옥에서는 1시45분에 출발해 인천공항에 9시20분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이번 푸꾸옥 취항으로 제주항공은 하노이(인천)와 다낭(인천·부산·대구·무안), 나트랑(인천), 호찌민(인천) 등 베트남 5개 도시에 8개 노선망을 갖추게 됐다.
 
한편 제주항공은 인천~푸꾸옥 신규취항에 맞춰 오는 10월 14일까지 특가항공권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내년 3월 28일까지 탑승할 수 있는 해당 노선 항공권을 편도 총액 운임 기준으로 11만1200원부터 판매한다.
 
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지영

알고 싶은 자동차·항공업계 소식을 발 빠르게 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