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한국 '금연지원 우수사례'로 소개
정부 금연정책 포괄적 방안으로 '평가'
입력 : 2019-07-27 02:00:00 수정 : 2019-07-27 02:00:00
[뉴스토마토 이진성 기자] 우리나라 금연지원서비스 정책이 세계 우수사례로 소개됐다. 담뱃세의 일부를 금연서비스를 위한 재원으로 배정하고 다른 담배규제 정책 및 사업들과 연계하는 포괄적인 정책 추진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금연버스 내 금연상담 장면.사진/충북금연지원센터
 
보건복지부는 27일 세계보건기구(WHO)가 발간하는 제7차 세계흡연실태보고서에 한국 금연지원서비스가 우수사례로 소개됐다고 밝혔다. WHO 세계흡연실태보고서는 2년 마다 WHO가 선정한 비용 효과적인 담배수요 감소조치(MPOWER)의 이행 수준을 평가하는 자료로, 올해 발간된 제7차 보고서의 주제는 국가금연지원서비스다.
 
우리나라는 총 7개의 평가 분야 중 담배사용 정보수집(모니터링, M), 금연지원서비스(O) 및 금연홍보(캠페인, W2) 정책에 대해 WHO가 인정하는 최고이행수준을 달성한 것으로 평가됐다. 또 금연캠페인도 WHO 기준에 부합하는 최고 수준의 정책을 이행한 국가로 선정됐다. 복지부 관계자는 "이번 보고서에서는 우리나라의 금연지원서비스를 대표적인 우수이행사례로 소개하며 흡연자를 대상으로 금연지원서비스의 제공 필요성을 강조했다"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해 WHO는 한국의 성인남성 흡연율이 1998년 66.3%에서 2017년 38.1%로 크게 하락하는 데, 국가적 차원의 전폭적인 금연 지원 서비스가 기여했다고 언급했다. 담뱃세의 일부를 금연서비스를 위한 재원으로 배정하고 다른 담배규제 정책 및 사업들과 연계하는 포괄적인 정책 추진을 성공적인 금연지원서비스의 핵심 요소로 꼽았다.
 
정영기 복지부 건강증진과장은 “무광고 표준 담뱃갑 도입과 실내 공공장소 전면 금연 등 지난 5월 발표한 금연종합대책의 이행을 통해 WHO에서 요구하는 모든 분야에서 최고이행수준을 달성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세종=이진성 기자 jinle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진성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