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QLED 8K TV로 중동 시장 공략
삼성 TV 역사코너와 QLED 8K 테크 세미나 마련
입력 : 2019-04-18 09:37:09 수정 : 2019-04-18 17:56:34
[뉴스토마토 왕해나 기자] 삼성전자가 17일(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 위치한 릭소스 호텔에 주요 거래선과 미디어를 초청, 2019년형 QLED TV를 중동 지역에 본격 출시하는 행사를 개최했다.
 
삼성전자는 이 행사에서 1977년 출시한 이코노TV를 비롯해 올해 새롭게 선보이는 QLED 8K에 이르기까지 삼성 TV의 역사를 보여주는 코너를 마련해 많은 참석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또 퀀텀닷과 8K 해상도가 접목된 QLED 8K의 차별화된 기술을 심도 있게 소개하기 위한 테크 세미나도 진행했다.
 
삼성전자 QLED 8K TV를 중동 지역에 출시했다. 사진/삼성전자
 
테크 세미나에 참석한 업계 전문가들과 미디어는 QLED 8K에 대해 “퀀텀닷과 8K 해상도, 인공지능 기반 퀀텀 프로세서가 구현한 초고화질에 놀랐다”면서 “8K TV 시장의 높은 가능성을 봤다” 등 호평을 쏟아 냈다. 
 
이청용 삼성전자 중동 걸프 지역 법인장(상무)은 “이번 행사는 중동 주요 거래선들이 다시 한번 삼성 TV의 우수성을 확인하는 계기가 됐으며 QLED 8K 신제품을 필두로 프리미엄 TV 시장에서 경쟁사와의 격차를 더욱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글로벌 시장조사업체인 IHS에 따르면, 삼성전자 TV는 중동·아프리카 지역에서 2018년 금액 기준 42.4%의 압도적인 점유율을 기록했으며 2위 업체와 17%포인트의 높은 격차로 1위를 지키고 있다.
 
왕해나 기자 haena0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왕해나

뉴스토마토 왕해나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