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협은행·보험, 기업고객 맞춤형 상품 강화
기업보험시장 적극 공략
입력 : 2019-04-17 18:10:00 수정 : 2019-04-17 18:10:00
[뉴스토마토 문지훈 기자] 수협은행과 수협보험은 17일 기업고객 맞춤형 손해보험 상품을 다양화하고 해양수산 유관기관과 단체를 중심으로 본격적인 기업보험시장 공략에 나선다고 밝혔다.
 
수협 관계자는 "최근 손해보험사 출신 법인영업 전문가를 영입하고 조직과 상품을 재정비하는 등 해양수산분야 손보시장 영업력 강화를 위한 준비를 모두 마쳤다"고 설명했다.
 
현재 수협이 판매중인 주력상품은 △항만시설·방파제·호안축조공사 등을 담보하는 건설공사공제보험 △선박공제보험 △패키지공제보험 등이다.
 
건설공사공제보험은 항만개발, 어촌정비 등 각종 공사 중 예기치 못한 사고로 발생하는 인적·물적 손해 및 제3자에 대한 대인·대물 배상책임손해를 종합적으로 담보하는 상품이다. 
 
가입대상은 △항만시설, 방파제, 제방, 부두, 호안 등 항만건설공사 도급기업 △어촌정비, 도로, 터널 등 SOC 건설기업 △주거용·사무용 빌딩, 병원 백화점 등 일반 신축건설공사 및 도급기업 등이다.
 
선박공제보험은 선박의 관리 및 운항 중 발생하는 각종 해상사고로 인한 손해를 보상하는 해상보험상품으로 관공선, 연안선박, 일반선박, 원양어선 등을 운영하는 기업을 대상으로 한다.
 
패키지공제보험은 기업경영과 관련해 화재보험, 기계보험, 기업휴지보험, 배상책임보험 등을 하나로 통합한 종합공제보험 상품으로 기업고객 누구나 가입이 가능하다.
 
특히 하나의 보험으로 다양한 손해를 보상하며 각각의 보험을 별도로 계약할 때보다 가입비가 저렴하다.
 
수협 관계자는 "해양수산, 어촌 등 현재 수협이 보유한 영업망과 자원을 적극 활용해 손해보험 영업을 강화할 계획"이라며 "초기 재보험출재 기반을 확보하고 보유 리스크를 최소화해 향후 기업보험 시장 확대의 기반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4일 열린 수협보험 연도대상 시상식 및 2019년 전진대회 모습. 사진/수협은행
 
문지훈 기자 jhmo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문지훈

친절한 금융 기사 전달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