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고솔루션즈, '웨이고 블루' 시범 서비스 시작
입력 : 2019-03-20 11:00:00 수정 : 2019-03-20 11:00:00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타고솔루션즈는 가맹택시 서비스 '웨이고 블루'를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타고솔루션즈는 지난 2월 서울시로부터 웨이고 블루와 여성 전용 택시 '웨이고 레이디'를 운영할 수 있는 택시운송가맹사업 면허를 인가받았다. 국토교통부로부터 광역 가맹사업 면허를 받아 성남시에서도 서비스를 운영할 수 있게 됐다.
 
웨이고 블루는 택시를 호출하면 목적지가 표시되지 않는 자동 배차 서비스를 제공한다. 승객이 호출하면 주변에 빈 차량이 있으면 무조건 배차되는 형태다. 차량 내부에는 공기청정기, 탈취제를 구비한다. 자체 택시 기사 교육 시스템을 구축해 승객 서비스 교육을 이수한 기사만 운행하도록 할 계획이다.
 
타고솔루션즈는 웨이고 블루 운행 기사에게 사납금제 없는 완전월급제를 시행해 안정적인 근무 환경을 제공한다. 월급은 주 52시간 근무 기준 약 260만원 수준이다. 택시 수요가 많은 출근·심야 시간대에는 필수 승무 시간을 지정해 업무 효율 증진을 도모한다. 실적에 따라 인센티브도 지급한다.
 
타고솔루션즈는 서울 지역에서 웨이고 블루 시범 서비스를 시작하고 오는 4월 정식 출시할 예정이다. 연내 서비스 지역을 확대해 2만대 규모로 운영할 계획이다. 
 
웨이고 블루는 '카카오T 택시'로 이용할 수 있다. 카카오T 앱을 실행해 택시 호출 화면에서 목적지를 입력한 후 택시 서비스 종류에서 웨이고 블루를 선택하면 된다. 기본 이용료는 3000원으로 실시간 수요·공급에 따라 탄력 요금제가 적용된다. 배차 완료 1분 이후 호출을 취소하면 수수료 2000원이 부과된다.  웨이고 레이디도 올해 안에 카카오T 에서 이용하도록 할 계획이다. 여성 운전 기사가 운행하며 여성 승객만 이용할 수 있다. 초등학생 이하 남자아이에 한해 동승 탑승도 가능하다.
 
오광원 타고솔루션즈 대표는 "웨이고 블루, 웨이고 레이디 서비스는 승객이 경험하지 못한 새로운 택시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향후 다양한 플랫폼 사업자와 협업해 많은 이용자가 편익을 누리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웨이고블루' 택시 호출 화면. 사진/타고솔루션즈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