팅스타인, 블록체인 비즈니스 컨설팅 사업 추진
블록체인 비즈니스 기획 단계부터 맞춤형 컨설팅 제공
입력 : 2019-03-15 10:33:29 수정 : 2019-03-15 10:33:29
[뉴스토마토 안창현 기자] 팅스나인은 블록체인 비즈니스를 고려하고 있는 기업들에게 비즈니스 모델 개발, 기술 지원 등 사업 추진 전반에 대한 블록체인 컨설팅 사업을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
 
팅스나인은 다년간 코인과 디앱(Dapp) 개발에 관한 국내외 사업화 경험을 축적했다. 이런 노하우를 바탕으로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블록체인 사업 전반에 대한 맞춤형 컨설팅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임종범 팅스나인 대표는 “블록체인 비즈니스를 고민하는 많은 기업에게 맞춤형 컨설팅과 기술개발을 지원해 시행착오를 줄이고 시간적, 경제적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팅스나인이 자체 개발한 플랫폼 애니클렛(AnyCllet) 앱 이미지. 사진/팅스나인
 
팅스나인은 ‘가상화폐를 활용한 오프라인 결제 시스템’에 관한 특허를 획득하고, 국내 유수의 포스(POS) 업체와 사업제휴를 맺었다. 자체 개발 플랫폼인 애니클렛(AnyCllet)과 애니포스(AnyPOS) 앱을 기반으로 오프라인 제휴 매장 확대에 주력하면서 암호화폐 결제 환경을 조성하고 있다.
 
또 블록체인 기반 기술을 적용한 커뮤니티코인(COT)과 증강현실(AR)을 적용한 암호화폐 채굴게임 애니마이닝을 개발해 상용화하기도 했다.
 
팅스나인 관계자는 "현재 대형 POS사, ATM사들과 사업제휴를 추진 중"이라며 "전국 POS 가맹점에서 암호화폐로 결제하거나 ATM에서 암호화폐로 현금을 인출하는 서비스 연계를 협의하고 있다"고 전했다.
 
안창현 기자 chah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안창현

산업1부에서 ICT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