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엔에이링크, 15억원 규모 질병관리본부 용역사업 수주
입력 : 2019-02-14 09:49:14 수정 : 2019-02-14 09:49:14
[뉴스토마토 심수진 기자] 디엔에이링크(127120)는 보건복지부 산하 질병관리본부 국립보건연구원과 올해 약 15억5000만원의 한국인칩 분석 및 유전체정보 생산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디엔에이링크는 한국인칩 분석 및 NGS(차세대 염기서열 분석기술) 엑솜 시퀀싱(Exome Sequencing) 사업 추진을 통해, 개인별 맞춤 의학 실현을 추진한다. 한국인칩을 이용한 장기이식, 심혈관 코호트와 위암 유전체 정보를 생산하고 국민 건강영양조사 참여자를 대상으로 총 2만2800명에 대한 분석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국인칩은 한국인에게 흔히 발생하는 다양한 만성질환의 유전적 요인 규명을 목적으로 제작됐다. 한국인 2500명의 염기서열 정보와 샘플 6만개 이상의 유전변이 칩 정보 데이터를 기반으로 개발돼, 한국인칩을 사용해 한국인 유전체정보 분석을 진행하는 경우 약 95% 이상의 유전체 정보를 활용할 수 있다. 
 
NGS 엑솜 시퀀싱은 유전체의 한 구역인 ‘엑솜’ 부분을 분석하는 것으로 엑솜 시퀀싱의 데이터를 이용해 NGS로 유전자 분석이 가능하다. 이번에 처음으로 도입되는 NGS 엑솜 시퀀싱 사업은 디엔에이링크의 자회사인 엘앤씨바이오가 작년 2월 계약한 트위스트 바이오사이언스(Twist Bioscience)의 엑솜 키트를 활용할 예정이다.
 
디엔에이링크 관계자는 "한국인칩은 분석력이 탁월해 국내 연구진의 한국인칩 상용화에 대한 수요가 지속적으로 확대 되는 추세"라며 "디엔에이링크는 한국인칩 분석 사업과 NGS 엑솜 시퀀싱 사업 추진을 통한 유전체 시장 활성화와 이를 통한 실적 향상에 최선을 다할것"이라고 말했다. 
 
심수진 기자 lmwssj072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심수진

반갑습니다 증권부 심수진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