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 외교부 국장급 도쿄서 회담…'강제징용 판결' 의견 교환
입력 : 2019-02-01 10:28:36 수정 : 2019-02-01 10:28:36
[뉴스토마토 최한영 기자] 김용길 한국 외교부 동북아국장이 일본 외무성의 가나스기 겐지 아시아대양주국장과 일본 도쿄에서 만나 한국 대법원의 강제징용 판결과 관련한 양국의 대응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일본 외무성의 가나스기 겐지 아시아대양주국장. 사진/뉴시스
 
1일 일본 NKH 등에 따르면 주일 한국대사관에서 열린 회의 참석차 일본을 방문한 김 국장은 전날 밤 도쿄 도내에서 가나스기 국장과 만났다. 
 
NHK는 이 자리에서 가나스기 국장이 강제징용 판결과 관련해 한국 정부에 요청한 정부 간 협의에 응할 것을 재차 요구했고, 김 국장은 요구에 응할지에 대해 명확히 밝히지 않았다고 전했다. 
 
아울러 김 국장과 가나스기 국장은 한국 정부가 절차를 진행 중인 위안부 화해·치유 재단의 해산과 관련해서도 의견을 교환했다고 보도했다.
 
최한영 기자 visionch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한영

정치권 이모저모를 소개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