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날씨) 토요일 추위에 전국 '덜덜'…서울 체감온도 -13도
입력 : 2019-01-25 19:00:37 수정 : 2019-01-25 19:00:37
[뉴스토마토 신태현 기자] 이번 주말은 토요일인 내일 새벽까지 일부 지역에 눈이 올 뿐 전국이 맑을 전망이다. 일요인인 모레 아침까지 추위가 매섭다가 낮부터 차차 풀릴 것으로 관측된다.
 
25일 기상청에 따르면, 내일은 중국 중부 지방에 있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지만, 전남 서해안은 구름많다가 오전에 맑아지겠다.
 
제주도와 강원 영동 남부 및 경북 북부 동해안은 새벽까지 구름 많고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모레는 중국 상해 부근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다가 그 가장자리에 들겠다. 전국이 대체로 맑다가 오후부터 구름 많겠다.
 
경기 동부와 강원 영서, 충청도, 전북 내륙, 경북 내륙으로 한파특보가 확대 발표된 가운데, 토요일과 일요일 아침은 오늘보다 2~4도 정도 더 낮겠다. 중부 내륙과 일부 남부 내륙을 중심으로 영하 10도 이하로 하강하겠다.
 
특히 토요일 서울 아침 최저 온도는 -7도, 거센 바람 때문에 체감온도는 -13도까지 떨어질 전망이다.'낮 최고 기온도 3도로 오늘보다 낮겠다.
 
일요일 낮부터는 서풍이 유입되면서 기온이 올라 평년보다 높을 전망이다.
 
내일의 기상도. 자료/기상청
 
신태현 기자 htenglish@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태현

전진만 염두에 두려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