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국운용, 5100억 규모 '우리시니어론펀드 3호' 결성 완료
입력 : 2018-11-12 11:17:57 수정 : 2018-11-12 11:18:12
[뉴스토마토 이정하 기자] 흥국자산운용은 5100억원 규모의 '흥국 우리시니어론 전문투자형사모 투자신탁 제3호' 결성을 완료했다고 12일 밝혔다. 
 
흥국우리시니어론펀드3호는 인수합병(M&A) 거래 시 인수대상회사 지분을 담보로 인수자에게 자금을 대여하는 선순위 인수금융 전용 블라인드 펀드로, 우리은행 및 흥국생명, 흥국화재 등 총 14개 금융기관이 출자자로 참여했다. 
 
흥국 우리시니어론 펀드3호는 앞으로 우리은행이 주선하고 참여하는 다수의 인수금융 딜에 분산투자 할 예정이며, 펀드 운용은 1호와 2호에 이어 흥국자산운용 기업투자본부에서 담당하게 된다.
 
인수금융 주선 경쟁이 갈수록 치열해지는 상황 속에서도, 우리은행은 2015년 국내 최대 규모 거래였던 홈플러스 인수금융을 비롯해 2016년 두산공작기계 인수금융, 2017년 한라시멘트 인수금융 등 대형 인수금융 딜을 성공적으로 주선하는 등 인수금융 시장에서 활발한 움직임을 보여 왔다.
 
이에 흥국자산운용은 우리은행과 손잡고 2015년 10월에 6400억원 규모의 흥국우리시니어론 펀드1호를 출시한 바 있으며, 2017년에는 2호 펀드를 4800억원 규모로 결성하고, 현재 약정액의 대부분을 소진한 상황이다. 3호 펀드까지 포함하면 누적액으로 1조6300억원에 달하는 규모다. 1호, 2호 펀드의 성공적 모집과 운용에 힘입어, 이번 3호 펀드 모집에서는 기존 1?2호 펀드에 참여했던 투자자 대부분이 재참여를 결정했다. 
 
흥국자산운용은 2015년 3월 김현전 대표 취임 이후 실물자산 등 전통적 대체투자상품 외 인수금융 등 기업금융 상품을 통해 대체투자 스펙트럼을 확대해 오고 있다. 흥국자산운용의 대체투자 분야 펀드 수탁규모는 2015년 초 1조5000억원 수준에서 2018년 10월 4조3000억원으로 빠르게 성장했다. 
 
 
이정하 기자 ljh@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정하

뉴스토마토 이정하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