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제로페이 시범실시 가맹점 모집
입력 : 2018-10-28 18:35:22 수정 : 2018-10-28 18:35:22
[뉴스토마토 최원석 기자] 중소벤처기업부와 서울시는 가칭 '제로페이' 사업의 연내 시범실시를 위해 오는 29일부터 연내 시범실시를 위한 공동가맹점을 모집한다고 28일 밝혔다.
 
중기부는 그간 민·관 TF를 통해 여러 사업자의 참여에 따른 비효율과 중복방지를 위한 공동QR 등 관련 표준을 마련했다. 조속한 보급을 위해 안정화에 방점을 두고 금융공동망 시스템을 보완 활용하여 11월말까지 금융결제원을 통해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소상공인 가맹점 수수료는 평균 0.3%로 책정했는데, 가맹점 연매출액을 기준으로 8억원 이하는 0%, 8억~12억은 0.3%, 12억 초과는 0.5%가 적용되고, 그 외 일반 가맹점은 자율적으로 결정하게 된다. 이를 통해, 소상공인 결제수수료는 기존 신용카드 수수료율(0.8~2.3%)과 비교시 획기적 수준으로 낮아지게 된다.
 
시범사업은 서울지역을 중심으로 실시할 예정이며 가맹을 희망하는 소상공인은 서울지역 25개 구청 민원실, 동 주민센터, 시설공단, 지하철역사무소, 서울교통공사 등에 방문하거나 임시 홈페이지(seoulpay.or.kr)에서 신청이 가능하다.
 
또한, 민간 비영리단체인 소상공인간편결제사업추진단은 사업에 참여할 간편결제사업자(금융회사, 전자금융업자)를 모집하는데, 시범사업에 참여할 사업자를 우선 모집하고, 이후에도, 자격요건을 갖추고 사업참여를 희망하는 간편결제사업자 누구라도 사업참여가 가능한 개방형 구조로 운영된다. 그간 가칭 제로페이로 추진한 사업 명칭은 대국민 공모(9.27~10.22)와 선호도 조사를 거쳐 11월초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중기부 관계자는 "기술·서비스 표준 마련 등 많은 이슈를 해결하고 가맹점 모집 등 시범실시를 준비하게 됐다"며, "사업추진과정에서 추가적으로 제기되는 이슈에 대해서는 민·관 TF를 통해 민간전문가 및 관계부처와 긴밀한 협의를 통해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최원석 기자 soulch39@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원석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