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메시지 삭제 기능 추가…제한시간 5분
입력 : 2018-09-17 15:46:43 수정 : 2018-09-17 15:46:43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카카오톡에 메시지 삭제 기능이 추가됐다. 이용자들은 전송 후 5분 이내 메시지를 삭제할 수 있다.
 
17일 카카오는 카카오톡에 메시지 삭제 기능을 추가했다고 밝혔다. 회사는 이날 중으로 안드로이드, 애플 iOS 등 모든 운영체제에 도입할 계획이다. 8.0 업데이트를 한 이용자라면 누구나 이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카카오톡 PC버전에서도 삭제 기능이 추가됐다.
 
카카오톡 메시지 삭제 기능을 이용하려면 메시지를 길게 누른 후 '삭제'를 선택하면 된다. 삭제를 누르면 '모든 대화 상대에게서 삭제', '나에게서만 삭제' 등 두 가지를 선택할 수 있다. 모든 대화 상대에게서 삭제를 선택하면 발신자와 수신자 채팅방의 말풍선이 '삭제된 메시지입니다'로 바뀐다. 삭제할 수 있는 메시지는 전송 후 5분 이내 메시지만 해당된다.
 
이용자들은 텍스트뿐 아니라 영상, 이미지 등 모든 메시지 속 내용을 삭제할 수 있다. 일대일·단체·오픈 채팅방 모두 가능하다. 
 
카카오 관계자는 "이용자들이 지속해서 '메시지 삭제' 기능을 추가해달라고 요구해 회사 차원에서 의견을 반영했다"며 "8.0 업데이트 이용자라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카카오톡 PC버전 메시지 삭제 기능. 사진/카카오톡 채팅방 캡처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