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우, GCR이 뽑은 공정거래 분야 최고의 로펌 선정
아시아?태평양?중동?아프리카 지역에서 유일
입력 : 2018-04-16 14:57:08 수정 : 2018-04-16 16:08:35
[뉴스토마토 최영지 기자] 법무법인 화우가 GCR이 선정한 공정거래 부문 최고의 로펌상을 수상했다.
 
화우는 공정거래법 전문지인 GCR(Global Competition Review)이 선정한 공정거래 로펌, 변호사, 주목할 만한 사건 등 분야 가운데 최고의 로펌 부문에 선정됐다.
 
GCR은 2011년부터 매년 미주, 유럽, 아시아•태평양•중동•아프리카 등 3개 지역에서 각각 한 로펌에 최고의 지역로펌상을 시상하고 있다.
 
얼마 전 화우는 안경렌즈 제조업체인 호야와 대명광학의 기업결합 사건을 대리했고, 국내 컨베이어벨트 제조?판매 사업자들의 담합행위를 두고 제품 용도에 따른 시장확정이 달라질 수 있다는 점을 제시했다.
 
GCR는 매년 발간하는 ‘GCR100’에서 국가 별 공정거래 로펌을 ‘엘리트’와 ‘강력추천’의 두 등급으로 나누어 발표하고 있다. 화우는 2009년을 시작으로 10년째 엘리트 로펌으로 선정됐다.
 
지난 10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의 Four Season 호텔에서 열린 시상식에 화우 공정거래그룹의 김재영 변호사와 이세용 외국변호사가 수상자로 참석했다. 사진/법무법인 화우
 
최영지 기자 yj113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영지

재미와 의미를 모두 추구하는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