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폴레이디스, 올 봄 대표 아이템은 '블라우스'
플라워 프린트·볼륨 실루엣·셔링 디테일 등 선봬
입력 : 2018-03-26 11:26:01 수정 : 2018-03-26 11:26:01
[뉴스토마토 김보선 기자]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빈폴레이디스는 단추와 소매 연출, 컬러 및 소재 선택만으로도 다양한 스타일링이 가능한 ‘블라우스’를 올 시즌 키 아이템으로 선정했다고 26일 밝혔다.
 
빈폴레이디스는 코튼 실크에 서정적인 분위기의 플라워 프린트가 가미된 블라우스는 물론 볼륨감 있는 실루엣의 실키한 소재의 블라우스, 셔링 디테일의 루즈 핏 블라우스, 플라워 프린트 블라우스 등 다양한 상품을 출시했다.
 
빈폴레이디스가 올 봄 패션 키 아이템으로 '블라우스'를 선정했다. 사진/삼성물산
 
블라우스와 함께 매칭할 수 있는 코튼 롱 스커트, 트렌치코트 등의 조합을 통해 2030 세대 여성들이 주목할 수 있는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빈폴레이디스는 블라우스를 중심으로 리넨 재킷, 5부 길이의 팬츠, 미들 힐 샌들의 매칭은 물론 코튼 롱 스커트, 뮬(Mule·뒤꿈치가 노출된 슬리퍼 형태의 슈즈) 스타일의 슈즈의 코디로 세련되고 트렌디한 스타일을 제안했다.
 
또한 셔링 디테일의 루스한 블라우스와 클래식한 컬러 팬츠, 편안하고 가벼운 가죽 스니커즈의 조합으로 캐주얼하면서도 보이시한 룩을 강조했다.
 
임수현 빈폴레이디스 디자인실장은 “블라우스의 단추를 몇 개 풀거나, 소매를 걷어 올리는 것으로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며 “옐로우, 파스텔 핑크, 블루 등의 트렌드 컬러와 셔링, 프린트 등의 포인트가 가미된 블라우스의 선택만으로 세련된 스타일링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김보선 기자 kbs726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보선

시장을 보는 또 하나의 눈이 되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