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니스프리, 일본 1호점 도쿄에 오픈
2월 아마존 재팬 선론칭…'자연주의 화장품' 온·오프라인 공략
입력 : 2018-03-19 11:35:16 수정 : 2018-03-19 11:35:16
[뉴스토마토 김보선 기자] 아모레퍼시픽(090430)의 자연주의 화장품 브랜드 이니스프리는 지난 16일 도쿄 오모테산도에 일본 내 제1호 매장인 ‘이니스프리 오모테산도 본점’을 오픈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니스프리가 일본 내 제 1호 매장, ‘이니스프리 오모테산도 본점’을 오픈 했다. 사진/이니스프리
 
매장은 총 2층, 185.6제곱미터(약 56평) 규모로 패션·뷰티 중심지인 도쿄 오모테산도 거리에 위치한다. 건물 외벽을 녹색 식물로 채워 이니스프리가 추구하는 친환경 그린 라이프와 제주 헤리티지 감성을 표현했다. 이니스프리 베스트셀러이자 최근 리뉴얼한 '그린티 씨드 세럼'을 비롯해, 제주 원료로 만든 제품들을 가장 먼저 만나볼 수 있다. 특히 일본 밀레니얼 소비자 취향에 맞춰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 상품도 선보일 예정이다.
 
오픈을 기념해 지난 16일 매장을 방문한 선착순 100명에게 ‘그린티 씨드 세럼’ 등 인기 상품을 포함한 1만엔 상당의 럭키백을 증정하고, ‘그린티 씨드 세럼 스페셜 세트’, ‘슈퍼 화산송이 모공 클레이 마스크 세트’를 한정 판매하는 혜택을 제공했다. 
 
이니스프리 관계자는 “최근 일본 내 친환경 및 자연주의 화장품에 대한 니즈가 고조되고 있어 이에 부합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고자 일본 진출을 결정하게 되었다”며 “지난 2월 아마존 선론칭과 오모테산도 본점 오픈을 시작으로 일본 온·오프라인 시장을 동시에 공략하겠다”고 말했다.
 
김보선 기자 kbs726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보선

시장을 보는 또 하나의 눈이 되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