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캐주얼'셋업 수트' 등…남성복 트렌드 제안
컬러 베이에이션, 파스텔 컬러 등 주목
입력 : 2018-02-22 09:06:12 수정 : 2018-02-22 09:06:12
[뉴스토마토 김보선·기자] 삼성물산(패션부문)은 22일 2018년 봄 여름 시즌 남성복 트렌드로 셋업, 톤온톤, 레이더드 스타일, 소프트파스텔 컬러 등을 제시했다. 
 
오수민 삼성패션연구소 수석연구원은 “개인의 취향과 환경 변화로 남성들의 드레스 코드가 유연해지고 있다”며 “최소한의 매너는 지키면서 취향에 따른 스타일링이 가능한 셋업부터, 컬러 베리에이션을 바탕으로 아이템의 다양한 조합, 젠더리스 트렌드를 반영한 파스텔 컬러 활용까지 남성들의 ‘멋’에 대한 관심이 지속적으로 확대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슈트, 캐주얼 아이템으로 귀환 ‘셋업(Set-Up)’ 슈트
 
삼성물산은 최근 업종을 불문하고 근무환경이 빠르게 변화하면서 규칙과 집단의 단합을 강조하던 유니폼 성향의 드레스코드는 쇠퇴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에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는 융통성과 단순한 격식이 대두되면서 최소한의 매너를 지키면서 취향을 고려한 ‘셋업 슈트’ 스타일링이 부상하고 있다.
 
‘셋업 슈트’는 일반적인 정장과 다르게 재킷과 팬츠를 함께 활용하거나 따로 매칭할 수 있어, 출근복은 물론 퇴근 후에도 활용이 가능한 멀티 캐주얼 아이템이다.
 
삼성물산 패션부문 갤럭시. 사진/삼성물산
또 셋업 슈트와 함께 드레스 셔츠의 재미없는 구성보다는 목깃이 있는 스웨터, 티셔츠, 크루넥(Crew Neck), 리브드(ribbed) 하이넥 등 이너 아이템을 활용한 세련되고 센스있는 스타일링이 주목된다. 보수적인 직업군에서 근무하는 사람들은 목깃이 없는 헨리넥(차이나 칼라) 셔츠나 클레릭 셔츠(몸판과 다른 컬러의 세퍼레이트 칼라)를 통해 셔츠와 넥타이를 대신하는 효과를 누릴 수 있다는 설명이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갤럭시(GALAXY)는 리넨, 면, 울 등의 천연 소재의 혼방과 활동성을 높인 다양한 스타일의 ‘셋업 슈트’를 출시했다. 갤럭시는 싱글 타입은 물론 글렌 체크, 스트라이프 패턴을 활용한 셋업 슈트와 스웨터, 티셔츠, 헨리넥 등 다양한 이너와의 매칭으로 새로운 룩을 제안했다. 또 재킷, 셔츠, 팬츠, 스니커즈를 자유롭게 믹스하는 한편 상황에 따라 세트와 세퍼레이트로 활용할 수 있도록 스타일링했다. 
 
 
센스있는 ‘톤온톤’ , ‘레이어드’ 스타일
 
올 시즌 남성복에서는 톤온톤(Tone on Tone) 스타일도 주목 받고 있다. 톤온톤은 동일 색상으로 톤이 다른 배색 상태를 말하고, 밝은 베이지 컬러와 어두운 브라운 컬러의 조합이라든지 밝은 물색과 감색의 조합이 전형적인 예이다.
 
갤럭시라이프스타일(GALAXY LIFESTYLE)은 대표적으로 블루, 네이비 계열의 컬러를 톤온톤 스타일로 제안하며, 재킷, 팬츠, 셔츠를 매칭해 세련되면서도 부드러운 느낌을 강조한 캐주얼룩을 선보였다.
 
빨질레리(PALZILERI)는 시즌 트렌드 컬러의 바리에이션을 토대로 아우터와 아우터, 이너 안에 이너 등의 레이어드(여러 겹을 겹쳐 입은 스타일) 스타일을 제시했다. 특히 이너와 아우터 개념의 레이어드를 넘어 아우터와 아우터의 조합은 물론 트렌치와 베스트의 조합, 이너 안에 이너를 겹쳐 입는 스타일을 제안했다.
 
소프트 파스텔 컬러 확대
 
남성복에도 점차 소프트 파스텔 컬러가 확대되고 있다.
 
퍼플을 머금은 할로겐 블루(Halogen Blue)부터 풀 그린(Pool Green), 민트, 레몬, 바이올렛까지 남성복에 새로운 컬러가 부상하고 있다.
 
4대 패션도시와 삐띠워모(Pitti Uomo)에서는 핵심 컬러로 ‘선명한 써니 옐로우’를 선택했다. 최근 다양한 브랜드에서 옐로우 컬러를 중심으로 산뜻한 분위기를 연출하며 긍정적인 메시지와 활발한 분위기 전달하는 아우터, 이너, 재킷을 출시하고 있다.
 
빨질레리는 파스텔 핑크, 옐로우, 라이트 베이지, 그린 컬러를 중심으로 밝고 낙천적인 분위기를 연출하는 등 30~40대 고객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패션 센스를 중시하고, 화려한 컬러에 대한 관여도가 높아지면서 컬러풀 한 슈트는 물론 재킷, 팬츠, 셔츠 등에 트렌드 컬러를 적용했다.
 
갤럭시는 로열 블루, 서머 브라운, 오렌지 컬러를 토대로 활기차고 생동감 있는 스타일링이 가능하도록 셔츠, 스웨터 등에 적용했다.
 
‘블리져(Business+Leisure)’ 아이템 대두
 
욜로, 워라밸, 소확행 등 개인의 행복한 삶을 추구하고자 하는 소비자 행동이 이어지면서 패션업계에서도 주목하고 있다. 패션업계에서는 편안함을 강조한 ‘스트레스리스(Stressless)’ 아이템이 인기를 끌고 있다.
 
삼성물산 로가디스. 사진/삼성물산
예컨대 실루엣, 소재, 디자인 등 심플하고 편안한 느낌을 강조하고, 실용성과 효율성을 동시에 추구하는 멀티 아이템이 나타나고 있다.
 
로가디스(ROGATIS)는 가볍고 신축성이 좋은 스트레치 소재로 구성한 ‘모션 시리즈(Motion Series)’를 선보였다. 특히 착용감과 활동성을 높였고, 젊은 감성을 바탕으로 실루엣을 적용한 트렌치 코트와 자파리 등 아우터를 개발했다. 스마트 슈트와의 코디는 물론 라운드 스웨터와 캐주얼 팬츠의 조합으로 젊고 세련된 스타일링을 가능하게 했다.
 
갤럭시라이프스타일은 복잡하고 과한 디테일은 없애고 심플하고 릴렉스한 실루엣을 적용했다. 아우터, 팬츠 소재로 재킷을 만들거나 티셔츠처럼 보이는 스웨터를 출시해 다양한 상황에서 유연하게 스타일링 할 수 있도록 했다.
 
김보선 기자 kbs726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보선

시장을 보는 또 하나의 눈이 되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