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 자택 압수수색
국정원 불법자금 수수 혐의
입력 : 2018-01-12 12:30:10 수정 : 2018-01-12 13:00:37
[뉴스토마토 최기철 기자]국가정보원 자금 불법수수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이 전 청와대 관계자 3명의 자택 등을 압수수색했다.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부장 송경호)는 12일 "국정원 불법자금 수수 혐의로 전 청와대 관계자들 자택 등을 압수수색했다"고 밝혔다.
 
이번 압수수색에는 김모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과 김 모 전 청와대 민정2비서관, 김모 전 청와대 1부속실장 자택 등이 포함됐다. 
 
 
최기철 기자 lawch@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기철

오직 진실이 이끄는대로…"반갑습니다. 최기철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