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대우, The-K 예다함상조와 MOU 체결
입력 : 2018-01-11 16:15:04 수정 : 2018-01-11 16:15:04
[뉴스토마토 신항섭 기자] 미래에셋대우와 The-K 예다함상조는 고객 상호 우대혜택을 제공하기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The-K 예다함상조는 한국교직원공제회가 자본금 500억원을 출자해 설립한 상조회사다.
 
이날 MOU 체결은 김희주 미래에셋대우 투자전략부문대표와 김형진 The-K 예다함상조 대표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미래에셋대우 상속·증여신탁을 가입한 고객에게는 예다함상조 할인혜택을 제공하고, 예다함상조 가입고객에게는 상속·증여신탁상품 가입 시 신탁보수 할인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미래에셋대우 관계자는 “상속신탁은 고객이 금전, 부동산 등의 실질적인 소유권을 보유하면서 본인과 가족의 생애주기에 맞춰 재산설계가 가능한 유일한 금융상품”이라며 “고령화에 따라 발생할 수 있는 노후생활자금, 후견인, 자녀간의 상속분쟁 등 다양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도구”라고 강조했다.
 
한편, 상속신탁은 고객이 금융회사에 금융재산이나 부동산 등을 신탁하면 생전에는 신탁상품의 수익을 고객에게 지급하고, 사후에는 신탁계약에 따라 배우자, 자녀 또는 손자 등에게 재산을 상속·배분하는 상품이다.
 
11일 미래에셋대우와 The-K 예다함상조는 고객 상호 우대혜택을 제공하기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미래에셋대우
 
신항섭 기자 kalth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신항섭

빠르고 정확한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