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신용융자 초단기 사용구간 신설…"연 4.3%로 업계 최저"
입력 : 2017-10-12 14:54:39 수정 : 2017-10-12 14:54:46
[뉴스토마토 유현석 기자] KB증권(사장 윤경은, 전병조)은 다음달 6일부터 1주일 내 단기 신용융자 사용 고객을 위한‘신용융자 초단기 사용구간’을 신설하고 연 4.3%의 업계 최저 수준 금리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연체이자율도 연 12%에서 연 9.9%로 인하하여 고객부담을 축소 할 계획이다.
 
KB증권 ‘신용융자 초단기 사용구간’은 금리 계산방식을 소급법이 아닌 체차법을 유지해 고객이 해당 기간에 대한 실질적인 인하 혜택을 누릴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박강현 KB증권 고객지원본부장은 “KB증권 신용융자 이용시 각 사용기간에 해당되는 금리를 기간별로 달리해 이자율을 적용하기 때문에 단기 구간의 금리인하 효과가 매우 크다”며 “앞으로도 고객의견을 적극 반영하여 고객에게 필요한 상품 및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KB증권은 2018년 3월31일까지 신용 및 대출 잔고 보유 고객 중 추첨을 통해 모바일 상품권을 제공하는 ‘신용공여 고객감사 이벤트’도 함께 진행 할 계획이다. 신용융자 및 이벤트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고객센터를 통해 문의하면 된다.
 
유현석 기자 guspow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유현석

좋은 정보와 도움이 되는 기사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