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대우, 통합 MTS 'm.Stock' 오픈
입력 : 2017-07-31 10:27:22 수정 : 2017-07-31 10:27:22
[뉴스토마토 권준상기자] 미래에셋대우(006800)는 새로운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MTS)인 ‘m.Stock’을 출시했다고 31일 밝혔다. m.Stock은 증권업계 최초로 iF 디자인상을 수상한 Smart Neo의 세련된 디자인과 높은 편의성을 기반으로, 국내 최초 증권거래 앱인 M-Stock의 편리한 콘텐츠를 적용한 국내 전용 트레이딩 시스템이다.
 
m.Stock은 고객이 편리하게 화면을 탐색할 수 있고 유용한 금융정보에 따라 화면이 유기적으로 연결되도록 구성됐다. 시간에 따라 주문모드를 자동으로 전환하는 ‘시간대별 주문 자동전환’ 기능과 주가 움직임의 원인을 찾을 수 있는 ‘차트뉴스’ 기능 등 다양한 기능을 제공하고 있다. 또 '현재가 표시설정', '주문화면 스타일설정', '주문전용 키패드설정' 등 개인별 설정을 통해 고객 맞춤형 트레이딩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고, 빠른 속도와 정확성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고객을 위해 새롭게 개편된 주식·선물 호가주문화면을 선보였다.
 
미래에셋대우는 m.Stock의 출시와 함께 해외주식선물 전용 트레이딩 앱인 m.Global도 런칭해 국내·외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 라인업을 갖췄다. m.Global은 미국, 중국. 홍콩, 일본, 베트남, 인도네시아 주식과 통화, 지수, 금리 등 해외선물 트레이딩 기능을 제공하고 있으며, 향후 해외투자 대상 국가를 확장할 계획이다. 박준철 미래에셋대우 디지털솔루션본부장은 “m.Stock과 m.Global을 통해 모든 고객에게 편리하고,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목표”라며 “앞으로도 새로운 서비스를 통해 쉽고 편리한 이용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미래에셋대우는 기존 MTS인 Smart Neo와 M-Stock에 익숙한 고객들의 편의를 위해 당분간 서비스를 병행할 계획이다.
 
미래에셋대우는 새로운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MTS)인 ‘m.Stock’을 출시했다고 31일 밝혔다. 사진/미래에셋대우
 
권준상 기자 kwanjju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권준상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