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청라국제도시 1500세대 스마트홈 공급
가전·공용시설 제어 기능 등
입력 : 2016-08-09 12:18:25 수정 : 2016-08-09 12:18:25
SK텔레콤(017670)이 청라국제도시 아파트 1500세대에 스마트홈 서비스를 공급한다.
 
SK텔레콤은 한양과 청라국제도시의 8월 분양 예정인 한양 수자인 아파트 1500세대 대상 스마트홈 서비스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스마트홈 전문가가 아파트 설계 단계부터 직접 참여해 지역 특성과 주거 환경 등 다양한 요소를 고려해 입주자의 요구에 최적화된 맞춤형 스마트홈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조영훈 SK텔레콤 홈 사업본부장(오른쪽)과 이봉규 한양 건축주택사업본부장이 스마트홈 서비스 공급계약을 체결했다.사진/SK텔레콤
  
한양 수자인 아파트에 적용하는 스마트홈 서비스는 ▲음성인식을 통한 가전제어 기능 ▲엘리베이터 등 공용시설 제어 기능 등이다. 이를 통해 입주자의 편의성 높일 계획이다. 
 
입주자들은 음성인식 서비스를 통해 불꺼, 가스 잠가줘, 창문 닫아 등 말 한마디로 쉽게 가전기기 등을 작동시킬 수 있다. 더불어 통합제어 시스템을 통해 외부에서 스마트폰 하나로 조명, 난방, 가스 등 집안의 주요 시설부터 엘리베이터, 공용출입문까지 제어가 가능하다.
 
이와 함께 SK텔레콤은 청라국제도시가 날씨 변화가 많은 특성을 고려해 스마트홈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적정 온도와 습도를 자동으로 유지할 수 있는 인텔리전스 기능도 도입할 예정이다. 
 
양사는 연내 분양 예정인 의왕, 의정부, 왕십리 등 3개 지역의 3600세대에도 스마트홈 서비스를 추가 공급하기로 확정했다. 조영훈 SK텔레콤 홈 사업본부장은 "아파트 설계 단계부터 스마트홈 전문가를 참여시키는 등 IoT 기반의 차별화된 주거 서비스 구현을 위한 건설사들의 노력이 다양해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기술 개발을 통해 스마트홈 기반의 미래형 주거 환경을 앞당길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서영준 기자 wind090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서영준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