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15주년 철도의 날, 철도안전·발전 다짐
유공자 172명 시상..철도투자 확대·대륙철도 도약 강조
입력 : 2014-09-17 17:58:05 수정 : 2014-09-17 18:02:39
[뉴스토마토 문정우기자] 정부를 포함한 철도교통관계자들이 '제115회 철도의 날'을 기념해 철도안전 강화와 철도발전을 다짐한다.
 
국토교통부는 여형구 국토부 제2차관, 최연혜 코레일 사장 등 철도교통 관계자 7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오는 18일 오전 10시30분 대전시 소재 철도트윈타워에서 제115회 철도의 날 기념식을 연다고 17일 밝혔다.
 
국토부가 주최하고 한국철도협회, 한국철도공사, 한국철도시설공단이 공동 주관하는 이번 철도의 날 행사는 철도안전 강화와 철도발전을 다짐할 계획이다.
 
국토부는 이날 철도건설·안전·기술 등의 분야에서 뛰어난 업적과 성과를 보인 유공자에 대해 정부포상과 장관표창을 하고 격려할 예정이다.
 
또 여 차관은 수서발 KTX처럼 철도투자를 확대할 수 있는 기반이 조성되고 투자 확대가 다시 철도 발전으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가 확립돼야 한다는 점과 국내 철도가 중국을 넘어 유라시아의 평화와 공동번영을 촉진하는 대륙철도로 거듭나야 함을 강조할 계획이다.
 
아울러 여 차관은 최근 발생한 태백 열차 충돌사고, 의성 열차 탈선 사고를 언급하면서 철도 안전의 중요성도 언급하며 국민들에 대한 신뢰 회복도 함께 당부할 예정이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문정우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