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일건설 '완주 봉동 오투그란데' 나흘간 8천여명 방문
지역 내 3년만에 신규 공급..평균 3.3㎡당 550만원대
입력 : 2014-07-23 13:26:04 수정 : 2014-07-23 13:30:29
◇완주 봉동 오투그란데 견본주택 상담 현장.(사진제공=제일건설)
 
[뉴스토마토 원나래기자] 제일건설은 전라북도 완주군 봉동읍 제내리 산 40-3번지에 들어서는 '완주 봉동 오투그란데' 견본주택에 지난 18일 개관 이후 21일까지 나흘 동안 약 8000여명의 방문객이 다녀갔다고 23일 밝혔다.
 
이 아파트는 10~15층 11개동, 전용면적 59㎡ 207가구, 70㎡ 172가구, 84㎡ 147가구 등 총 526가구 규모로  중소형으로만 구성된다.
 
완주 일대에는 완주일반산업단지와 과학산업연구단지, 완주테크노벨리 산업단지, 국가식품클러스터, 익산 보석가공단지 등이 순차적으로 조성되고 있어 실거주 수요가 풍부하다.
 
완주 봉동 오투그란데는 전세대를 남향으로 배치해 일조권을 확보했고 쾌적함과 개방감을 높이는 데크형 단지설계, 공간 활용성을 극대화한 타입별 평면설계를 제공한다. 또 단지 내 수공원, 실개천, 골프연습장,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 등을 구성해 편리하고 안정된 주거생활을 제시했다.
 
전주와 익산의 진출입이 용이한 광역교통망에 익산 IC와의 뛰어난 접근성으로 고속교통의 편리함까지 누릴 수 있다. 백제예술대학교가 단지 맞은편에 위치하고 있을 뿐 아니라 인근에 비봉초등학교와 봉서초등학교, 봉서중학교 등이 위치해 산업단지와 차별화된 쾌적함과 더불어 편의성까지 고루 갖추고 있다.
 
제일건설 분양 관계자는 "2011년 6월에 분양한 '벽산 e-솔렌스힐(2012년 7월 입주)' 아파트 이후 지난 3년간 봉동읍에는 신규 공급이 전무했다"면서 "완주 봉동 오투그란데는 수요에 비해 공급이 턱없이 부족했던 소형 아파트 수요를 충족시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분양가는 평균 3.3㎡당 550만원대로 구성돼 있으며 중도금은 무이자 혜택을 적용할 예정이다.
 
견본주택은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덕진동 2가 130-17번지에 위치한다. 입주는 2016년 8월 예정이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원나래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