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일부터 IPTV서 '1박 2일' 본다
KT, 실시간 상용서비스 개시
입력 : 2008-11-11 18:39:51 수정 : 2011-06-15 18:56:52
[뉴스토마토 이형진 기자] KT가 당초 오는 14일 개시하려던 인터넷TV(IPTV) 상용서비스를 17일로 연기해 정식 런칭한다. KBS, SBS 등 지상파 인기 프로그램이 포함된 서비스 이름은 '메가TV 라이브'다.

KT는 일단 KBS, SBS와 GS홈쇼핑 등 5개 홈쇼핑등 30여개 채널을 보면서 월 1만원대 초반의 요금을 부과하는 상용서비스를 시작할 계획이라고 11일 밝혔다.

KT는 방송통신위원회에 60개 채널을 기준으로 월 1만6000원 요금을 부과하겠다고 IPTV 요금승인을 신청했지만 MBC와 협상이 늦어지고 일부채널 준비가 미비해 우선 요금을 낮춰 서비스를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KT는 IPTV 상용화를 기념해 오는 17일부터 다음 달 21일까지 양방향 퀴즈 버라이어티 쇼 ‘메가타임 정시퀴즈’를 진행한다.
 
뉴스토마토 이형진 기자 magicbullet@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형진

  • 뉴스카페
  • email